shikishen의 기억 제4막

DASH08 미니북

 

 최근 발표로, 가샤퐁전사 DASH의 정식 넘버링 시리즈는 이 08로 마무리가 된다고 한다. 그리고 손의 분할과 무기 대형화, 실루엣 강화라는 요소를 앞세운 새로운 시리즈 F(포르테)가 2017년 1월 새로이 전개된다고 한다. 그래서인지, 새로운 스텝을 준비하는 실험같은 느낌이 느껴지는 DASH 08이라는 느낌이 든다.


 1. RX-0 유니콘건담(디스트로이 모드)

가샤퐁전사 말고도, 다양한 제품군으로도 징하게 나오고 있는 유니콘건담이 다시 DASH 08에서 디스트로이모드로 등장했다. NEXT 와는 다른 프로포션이지만 깔끔한 느낌이 들어 좋다. 다만, 다리의 사이코프레임 도색이 없는 점이 살짝 아쉽고, 늘 그렇듯이 뒷면은 전혀 부분도색이 되어 있지 않다.


 2. MSN-06S 시난쥬

개인적으로 이번 DASH 08의 아이덴티티라고 부를 수 있다고 생각하는 시난쥬. NEXT 때도 그랬지만 소데츠키 문양의 도색이 매우 뛰어나고, 사출색과 프로포션, 디테일 그 무엇하나 떨어지지 않는다. 새하얀 색이라서 더욱 눈에 띄;는 프로펠런트 탱크가 빨갛기만한 소체에서 오는 답답함을 덜어주기도 하고, 여러모로 08최고의 아이템이라 불리우기에 손색이 없어 보인다.


 3. RX-0 밴시 (유니콘 모드)

유니콘과 같이 등장했지만, 이 쪽은 유니콘모드. 왼손의 암드아머는 가동식이며, 접을 때 고정이 확실한 느낌이 좋다. 뿔과 턱받이의 금색 도색도 전통적으로 만족스러운데, 눈에 띄지 않지만 대단한 점은 다리가 확실한 유니콘 모드라는 점. 자세히 보면 디스트로이 모드인 유니콘의 다리와 다른 디테일을 볼 수 있다.


4. AMS-129 기라 줄루 (안젤로 전용기)

 역시 NEXT에도 등장했던 보라게이 전용 기라 줄루. 최근 SD건프라의 새로운 브랜드로 등장한 SD-EX의 그것을 연항케 하는 빈약한 포가 아쉽지만, 그걸 제외하면 상당히 만족스러운 느낌을 받을 수 있다. 굳이 단점을 꼽자면 NEXT에서도 그랬던 어깨 뽕... 디테일은 좋지만 몸통에 조인트를 결합할 때 손이 매우 아프다....


5. AMS-129 기라 줄루 (친위대 기)

 4번 안젤로기의 색놀이 버전. 지나치게 형광색인 빔호크가 눈에 확 띈다. 머리 부분의 뿔이 없고, 백팩과 무장, 색을 제외하면 안젤로 전용기와 완전히 동일한 구성이지만 지온군의 자쿠를 떠올리게 하면서도 묵직한 컬러링이 또 다른 느낌을 준다.


6. ASW-G-29 건담 아스타로트

 2016년 10월 2기를 방영중인 건담 애니메이션 [기동전사 건담 - 철혈의 오펀스]의 외전에 등장하는 주역기체, 건담 아스타로트. DASH에서 무기만 울궈먹은 발바토스와 닮은 것 같으면서도 전혀 다른 인상을 주는데, 건프라나 설정을 전혀 모르는 관계로 딱히 뭐 할말이.. 팔이 좌우 비대칭인 점이 인상적이고, 데스티니 건담과 비슷한 데몰리션 나이프는 접어서 등에 장비할 수도 있다. 


 +@ DASH 리얼타입컬러 ver.01 중 3종

DASH 리얼타입컬러 ver.01 미니북

 


 전통적으로 나오는 색놀이 울궈먹기 시리즈가 이번에도 등장. 전체 라인업은 건담-샤아자쿠-윙EW-발바토스와 사진에 보이는 무사Z건담-스페리올랜더-즈다를 합친 7종 구성이다. 개인적으로는 건담-샤아자쿠-발바토스는 심하게 꽝이고, 사진의 3종은 꽤 괜찮게 색놀이가 되지 않았나 싶다. 특히 스페리올랜더와 무사Z건담의 금장 도색은 기존 라인업에서 만났던 것에 이은 새로운 감동.



 20탄 넘게 전개되었던 NEXT와 비교하면 2년 남짓한 기간 동안 8탄이라는 정규 라인업으로 완료하는게 아쉽긴 하지만, 2017년부터 개량을 더한 F의 전개가 예정되어 있으니 수집은 계속된다고 할 수 있겠다. 사진으로 남기지는 못했지만 DASH08의 조인트파츠 런너가 새로운 구성이 되어서 손으로 뜯어 만들기보다는 최소한 니퍼 정도는 필요하게 바뀌었는데, 과연 F 01의 조인트 런너는 이걸 계승할까 어떨까 하는 의문과 기대가 남는다. 

Comment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