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원조SD건담 시리즈는 단종된지 오래인데다 재판될 일도 없어서 그저 환상의 아이템으로 치부되곤 하지만, 가끔 생각지도 못했던 기회에 얻게 되는 경우도 있다. 여기 소개하는 투신기鬪神機 슈발츠 딜러도 그렇게 우연히 손에 넣게 된 킷.


  이 투신기 슈발츠 딜러는 SD건담외전 시리즈 중 기동무투전 G건담을 모티브로 한 시리즈 [황금신화]에 등장하는 기병으로, 법술사 슈피겔이 탑승하는 기병이다. 어디션 파츠를 몸에 두른 상태에서는 무기를 사용한 공격을 주로 하지만, 어디션 파츠를 해당 기병 (수신기 퀸 더 스페이드, 용신기 클럽 온 에이스, 조신기 잭 인 다이야, 철신기 블랙 죠커)에게 나눠준 후에는 빠른 움직임을 살린 격투전을 특기로 한다고.


 원조SD 기병들의 특징 중 하나가 조자(파일럿) 탑승 기믹인데, 슈발츠 딜러 또한 법술사 슈피겔을 가슴에 탑승시킬 수 있다. 우연한 기회에 저렴한 금액에 구한 슈발츠 딜러지만, 어디션 파츠 중 상기 이미지에 보이는 가슴 장식이 없다. 박스와 매뉴얼도 없는 정크 취급이라 구하게 되긴 했지만, 본체의 상태도 맘에 드는지라 구할 수 있었던 것만으로 감사할만한 킷이기도 했다. 


 이렇게 예상치 못한 원조SD 기병 킷이 또 하나 늘어나게 되었다. 다만.. 어디션 파츠를 장착한 수신기 퀸 더 스페이드를 보니, 먹고 죽을래도 없는 나머지 신기들도 구하고 싶어지는 나를 발견하고 이를 어쩌나.. 하고 있다나 뭐라나...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