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언제나의 혼웹상자속뚜껑이 있는걸 보니...역시나 적시나 과대포장...

  요즘보면 가샤가샤 돌리면 퐁! 하고 튀어나온다는, 뭔 듀뽕 라이타 드립 같은 이야기가 실제 이름의 이유인 가샤퐁 제품군이 박스로도 팔리고 전혀 가샤퐁이 아닌 한정판으로도 나오고 하는 세상이 되었다. 사실 이 가샤퐁전사 한정판이 박스에 담겨 한정판으로 나온게 어제오늘 이야기는 아닌데, 어째 넥스트와 대시때는 한 박스에 여러개 들어있던 선물세트 같던게 포르테에 들어와서는 한박스에 하나... 라는 뭔가 안타까운 느낌을 자아내고 있다.

 

 아무튼 포르테의 두번째 한정판, EX 02라는 번호를 붙이고 나온 이번 사이코 건담은, 발표 당시부터 포르테의 구조를 그저 뻥튀기 시켜놓았을 뿐인 구조로 보여서 상당히 불안했더랬다. 다행인지 불행인지 조립해보니 정말 그렇긴 하지만 덩어리감이랄까 부피랄까.. 그런 점이 제법 맘에 들게 나온 것을 느낄 수 있었다.


 최근에 조립했던 04의 단단한 재질을 생각하며 드라이어를 꺼냈지만, 다행히 그정도로 단단하지는 않아, 수월하게 조립할 수 있었다. 튼실한 다리와 큰 발, 큼직큼직한 느낌이 사이코 건담이라는 기체의 느낌을 잘 전달하면서도, 포르테 특유의 클리어파츠가 사용된 눈이나 각부의 부분도색 포인트가 꽤 마음에 들게 나와, 01 페넬로페가 안겨주었던 거대한 실망감은 느낄 수 없었다. 오히려 꽤 만족스럽다는 느낌이 계속되었다.


포르테 제타건담과 비교EX 02에 부속된 베이스 재버제타의 스탠드와 제타까지 적용

어쨌던 포르테 라인업이기 때문에, 포르테로 나온 제타건담과 함께 두어보았다. 사이코 건담과 변형 파츠만 넣어주기에는 좀 찔렸는지, 베이스재버가 부록으로 들어있다. 기왕 넣을 거면 스탠드도 좀 넣어주지, 그게 없는게 좀 아쉽다. 사이코 건담의 가랑이 사이에도 스탠드를 적용할 수 있는 구멍이 있지만 과연 저 무게를 버틸 수 있으려나...


다시 한 번 크기비교다른 라인업의 기체들을 소환포르테 EX 02 사이코건담이었습니다

변형..까지는 아니고, 파츠 재조립을 통해 모빌 포트리스 형태로 만들어 줄 수도 있지만, 가랑이 관절 부품의 헐거워질까봐 걱정이 되기도 하고, 뭣보다 목관절 부품의 강도가 좀 걱정되어서 머리를 뺐다 끼우기가 우려되어 포트리스 형태는 포기하기로 했다. 가격이 과연 합리적인가 하는 것은 여전히 좀 갸우뚱하게 되긴 하지만, 일반 가샤퐁 사이즈보다 큼직한 볼륨감을 즐길 수 있다는 점은 분명한 메리트라고 생각한다. 다만, 비슷한 시기에 컨버지로 사이코 건담을 내어 팀킬하는 듯한 느낌을 받게 되긴 하지만... 컨버지는 쳐다보지 않고 가샤퐁 위주로 모으는 팬들에게는 분명 좋은, 특히 실망이 컸던 전작 EX 01에 비해 만족도가 높은 제품이었다.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