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전작 EX03 퀸만사 이후 3개월 정도 걸려 발매된 EX04 나이팅게일. 얼마 후면 새로운 SD건프라 브랜드인 CS로도 발매가 예정되어 있는데, 한동안 환상의 기체였던 나이팅게일이 이렇게 다양하게 등장하는 걸 보면 세상이 참 많이 좋아졌다는 생각이 든다.

언제나의 혼웹박스박스를 열었더니.. 으음?아...
완충제가 요렇게 들어있다....아무튼 꺼내보면 요렇게.박스 안의 내용물

전작 퀸만사보다 작아진 박스이지만, 완충제는 하나 더 들어있다는 한국형 질소포장 과자가 생각나는.. 그런 만화가 있었던 것 같다. 쩔부칩이었나... 그래도 안전하게 문제없이 상품이 전달되었다는데에 큰 의의를 두면서 후다닥 만들어 보았다.

처음보는 런너도 하나 들어간다설명서 앞면.뒷면은 조립설명서

이번 나이팅게일은 이전에 나왔던 사이코건담이나 퀸만사보다는 작아졌지만, 자잘한 부품들과 신형 플라스틱 런너를 활용한 발목관절과 디테일 재현 등 고민의 흔적이 보이는 구성이라 하겠다. 발목관절은 아무리봐도 앙상블에서 피드백을 받은 느낌이 역력하고, 목 관절 부품은 사이코건담-퀸만사를 거쳐 내린 또 다른 결론이라는 느낌이 드는 구성. 그리고 가슴의 무장 부품이나 판넬, 어깨 바인더, 백팩의 부스터를 모두 분할하여 조립하게 되어 있다보니 작은 사이즈임에도 불구하고 조립에 은근 신경이 쓰이는 부분이 있다. 조립 자체에 재미를 느끼는 사람들에게는 의외로 가성비가 좋은 부분이라고도 할 수 있지 않을까.

정면살짝 옆에서등짝

 조립과정이나 구성면에서 나이팅게일 본체와 빔토마호크사벨, 라이플, 실드 등 기본 무장에는 불만이 없는데, 일반판에도 들어가는 스탠드가 들어있지 않은 점은 좀 아쉽다. 밑에서 보면 스탠드 구멍도 제대로 뚫려있고, 앙상블식 발목관절이 들어있는지라 자세도 좀 나올 것 같은데, 문제는 리어스커트나 판넬 컨테이너, 프로팰런트 탱크 등의 무게가 있어서 일반판 스탠드로는 제대로 올리기 매우 어렵다는게 문제. 아무래도 과거 페넬로페나 사이코자쿠 정도의 스탠드 정도는 있어야 할 것 같은데.. 아쉬운 부분.

서브암도 탈착식으로 재현포르테 01의 하이뉴와 함께나이팅게일이었습니다.

스탠드 정도를 제외하면 상당히 만족스럽게 만들어진 나이팅게일이었다. 한정판이라는 점과 역시 가샤퐁이라기엔 높은 가격이 아쉽지만, 포르테 시리즈 중에서도 이정도면 완성도가 높은 축에 들어가지 않나..하고 생각해 본다. 제품 외적의 아쉬움이라면 이후 포르테 EX의 라인업이 아직 정식으로 발표되지 않았다는 점인데... 들리는 소문에는 풀아머 나이트건담과 사탄건담(블랙드래곤?)이 나올 거라는 이야기도 있던데... 그렇게 되면 정말 좋겠다는 생각을 해본다. ...하는 김에 포르테로 무사건담들이 쭉 나왔으니 2대 건담 대장군과 흑마신암황제도 나와주면 정말 좋겠지만...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