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지금은 평범사의 평범한 사무관리직으로 근무중인 나지만, 그래도 6년전까지는 진로를 고민하던 대학생이었고, 그것도 곡절많고 눈물많은 공돌이였다. 거기다 박봉에 열악한 근무조건으로 가기 십상인 IT 계열인 컴공. 문득 요즘 그때 배웠던 과목중에 파이프라이닝이라는 개념이 자꾸 머릿속에 떠올라 적어본다.

 정확히 찾아보고 적는게 아닌데다 배운지가 6~7년쯤 지난 관계로 올바른 개념인지 자신은 없지만, 빨래준비->세제투척->세탁기투입->건조기투입->빨랫감 정리 라는 과정을 통해 세탁이 된다고 하면, 이 모든 과정을 한번에 쭉 하고 다음 빨래를 하는 것이 아니라 각단계가 자동으로 진행되는 동안 다른 과정의 전단계를, 그러니까 1번 빨래 더미가 세탁기에서 돌아가는 동안 2번 빨래더미에 세제를 투척하고, 3번 빨래더미를 준비하는 식으로 각 과정에서 발생하는 시간-리소스의 손실을 줄여 여러가지 프로그림이 유기적이고 원할하며 효율적으로 리소스를 최대한 활용하도록 돌아가게 해야 한다는 개념이었던 걸로 기억한다. 컴퓨터구조론이었던가 하는 과목에서 배웠던 기억이 나는데, 틀려도 할 수 없고...

 아무튼 내가 기억하는 저 개념을 파이프라이닝이라고 하던 것 같은데, 겹치지 않는 과정들을 중복되게 실행하여 효율을 높이는 작업 개념이며, 컴퓨터-CPU가 작동하는 기본 원리라고 했던 것 같기도 하다. 왜 이 개념이 요즘 내 머릿속을 활보하는가 하면 여러가지 업무를 진행하다보면 내가 컴터가 아닌 탓에 파이프라이닝을 제대로 못하는구나 싶기 때문이다.

 서류더미와 씨름해야하는 사무/관리직 근무자들이라면 동감해 주리라 믿는데, 서류더미라고 해도 서류가 속한 업무의 영역이 전혀 다른 경우가 허다하다. 이건 총무자료, 이건 재무자료, 이건 영업지원자료, 이건 학술적성격이 짙은 자료, 이건 개인자료, 이건 농땡이자료.... 참 싫어하는 말이지만 당연한 말이 '사람이 하는 일이다 보니까 실수가 생길 수 밖에 없다'인데, 서류 분류부터 처리준비, 처리후 뒷처리까지의 과정 동안 실수가 있기도 하고 예상시간보다 더 많은 시간이 걸릴 수도 있으며 다른 부서와의 협조가 원활하지 않아 무작정 딜레이되는 경우도 있다. 물론 원활하게 진행되는 경우도 있긴 하겠지만.

 기본적으로 나는 사람이고 도스처럼 한번에 하나의 일 밖에 할 수 없으며 내게 주어지는 일들이 때로는 한계를 넘어서 쏟아지는 경우도 있지만 그래도 농땡이 피우지 않고 천재지변만 없다면 그럭저럭 헤쳐나갈 수 있는 양의 일이 주어진다고 생각한다. 아, 물론 감사기간, 무슨무슨 신고기간, 그리고 결원을 보충해 주지 않고 야근수당, 추가수당 또는 근성강요만으로 해결할 수 있다고 믿는 악덕기업주밑에서 일하시는 분들같은 경우는 제외하고. 암튼 내가 세탁 과정을 준비하는 사람이 아니고 세탁과정의 한 단계-말하자면 세탁기 같은 존재이기에 파이프라이닝이라는 개념으로 내 업무를 통제할 수는 없지만 그래도 업무의 효율을 위해 먼저 처리해야 할 일, 나중에 처리해야할 일, 예상시간을 생각하여 먼저 시작해야 할 일, 나중에 처리해야할 일 정도는 구분하고 정리하여 계획적으로 일을 처리해 나가야 한다는 생각이 언젠가부터 머릿속을 떠나지 않는다. 그게 나 스스로 해결할 수 없다면 시스템을 꾸며서 가능하도록 하던가, 내가 슈퍼맨이 되던가. 아니면 닥치고 성실하고 꼼꼼하게 일처리를 해서 실수로 인한 일의 증가를 애초에 막던가. 사람이다 보니 실수를 해서 1이라는 양의 일을 1.5, 때로는 10까지 불리는 실수가 의외로 업무 처리 속에서 종종 보이고 하는데, 그럴 때면 참 인간이 한심하고 불쌍하다는 생각에 가슴이 아프단 말이지.

 예술가도 아니고 운동선수도 아니지만, 한 직장에서 몇 년 동안 근무하고 있다면 거기에는 프로라는 자의식과 개념이 잡혀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물론 나 자신도 많은 실수를 저지르고 아직도 모르는 면도 많지만 어쨌거나 이건 내가 종사하는 분야에 대해서 책임감을 가지고 보다 능숙하게 일처리를 할 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하고 움직인다. ....믿지 않으시면 그냥 브라우저 끄시길. 뭐 암튼, 파이프라이닝처럼 일처리를 할 수 없는 인간이라면, 다른 쪽으로 업무효율을 증대할 수 있도록 생각과 업무방식을 바꿔야 하지 않을까 하는, 그런 생각을 하는 요즘이다. 물론 가능하다면 파이프라이닝을 업무에 적용시켰으면 하지만, 그건 내 개인업무에 해당하는게 아닌 부서, 회사차원에서의 스케쥴링 정도에나 적용 가능하다는게 슬프지만.

 그리고 프로라면 찌질하게 나는 다 잘했는데 남들이 나쁜거라는 중2병같은 태도는 버려야지. 남의 돈 따먹기가 남탓, 세상탓, 마음에도 없는 자학과 어리광으로 해결될거라면 우리나라는 4면이 바다 맞는거겠지... 그러나저러나 업무효율의 개선과 추가되는 업무에의 적응이라는 건 참 생각할수록 어려운 문제다. 남의 돈 따먹는 사람들이라면 누구나 생각해야 할 문제지만. 난 왜 토요일 오전부터 이딴 생각으로 머리를 앓고 있는 걸까나...

Comment +13

  • 나는 회사에서 컴터 켜고 부터는 일들이 차례로 밀려오면
    첫번째 일 하는 중에 로딩시간이 생기면
    두번째 일 스타트 끊고 그거 로딩시간 생기면
    세번째 일 스타트 끊고 그거 로딩시간 생기면
    다시 첫번째 일 로딩 끝난 거 이어서하고....
    이런 식으로 매일이 지나가고 있어서 캐 동감.
    솔직히 난 이렇게 일 못하면 매일 밤 12시까지 야근해도 부족하단 말이지...

    ....그런데 이렇게 일해도 밤 12시까지 야근하는 날은 대체 뭐냔 말이지 ㅠ.ㅠ

    에휴 이번 주는 월중이니까 좀 한산하니 매일 칼퇴근 목표로 힘내야지...

    • shikishen 2009.07.15 11:47 신고

      칼퇴근 목표는 잘 달성하고 있어? 그나마 사용하는 도구와 시스템이 받쳐주는 업무라서 파이프라이닝이 가능하구나. 힘내라 아우!!!

  • 김존도 2009.07.13 00:14 신고

    오오 컴구조 오오

  • 김존도 2009.07.13 00:15 신고

    세탁기 나왔으면 mips 책 배웠나 보군요 ㅋㅋㅋ

  • SMoo 2009.07.13 00:36 신고

    그래서 스케줄러가 필요하지. 아침에 20분정도 정리해놓고 시작하면 하루가...하루가... 바빠... 젠장... ㅠㅠ;;;;

  • 해돌 2009.07.13 19:59 신고

    과목은 다르겠지만 한번에 끝낼일을 두번세번 시키는 우리 사장님~

    사장님이 뭐 시키면 직접 안하고 왜 시키냐는 바보직원.......

    꼴에 농땡이 펑펑 치면서 자신을 일 열심히 한다고 믿고 있는 해돌이~

    38년 경력으로 요리조리 빠져나가서 일 안할궁리만 하시는 올챙군~

    여튼지간 효율적인 일처리~한국인들 빨리빨리는 좀 싫어하지만

    단계별로 충실하고 딱 들어맞게 일하는건 중요한듯.....항가항가

    ps, 근데 아이티 컴터쪽에선 일처리를 빨리하면 일잘한다고~

    뭔가 더 시키는거 안혀........일을 하면 할수록 늘어난다던지~

    할줄 아는게 많으면 이것저것 과목외 잡일까지 부탁한다던지~으헥

    • shikishen 2009.07.15 11:49 신고

      일을 안하면 쌓여서 많고 하면 한다고 더 줘서 많고 그렇지요 뭐... 어차피 전 컴터를 활용할 뿐 사무직+일용직+잡부니까효...

  • fuse 2009.07.22 00:04 신고

    파이프 라이닝이라는 개념은 처음 듣지만, 용불용설이라고, 자꾸 쓰는건 발달하고 안쓰는건 퇴화하기 마련이지. 시스템적으로 궁리하고 어느정도 비슷한 업무를 몇년간 했다면 업무에 대한 프로세스는 스스로 기틀이 잡혀 갈게야.

    물론 사람이 하는 일, 실수 없으면 말도 안되지만, 같은 실수를 해도 넘어가고 싶은 사람이 있고, 용서하고 싶지 않는 사람이 있는걸 보면, 이것은 인간관계!!

    일을 잘하고 빨리하면 대개의 회사는 일을 더 많이 시킨다. 왜냐면 걔가 잘하는거 아니까 막 일을 시켜. 한마디로 부려먹기지. 그러다가 필요없으면 팽하지. 그게 사회니까. 그래서 일까 요즘은 내가 언제쯤 팽당할까 기대하고 있는 중이야.

    • shikishen 2009.08.02 11:36 신고

      형님이 왜 팽을 당하십니까... 올라갈 수 잇는 곳 넘어서까지 올라가실 것 같은데요.. 그래도 중요한건, 우선 열심히하고, 그걸 효율적으로 열심히 하는게 중요한 거겠지요...

  • goodbyun 2018.07.28 18:02 신고

    리눅스 쉘에서의 파이프(|)랑 컴퓨터 구조론에서의 파이프라이닝이랑 비슷할 것이라 생각하고,
    심심해서 검색해봤는데...
    덕분에 확실한 지식을 얻어가네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