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요상한 캡슐 두 개와언제나의 앙상블 박스판

전종 수집은 전혀 고려하고 있지 않지만, 뭔가 중복 구매가 이뤄지는 듯한 느낌의 건담 앙상블. 2018년 8월~9월초 사이에 발매된 07탄 중 일부와 뭔가 +@를 입수하고 며칠 묵혀두다가 퍼뜩 놀라 부랴부랴 포스팅. 최근 촬영환경이 바뀌어서, 뭔가 안정적인 느낌이 아니긴 하지만... 포스팅 안하고 넘어가는 것 보다는 훨씬 낫다고 생각하며 올려본다.

 040 + 042 기라도가 + 무장세트 / 040?+ 042? 기라도가 + 무장세트 [이벤트 한정 블랙 클리어 버전]~C3 한정

행사 한정판에 들어있는 미니북뒷면은 뭐 그닥...
일반판은 지휘관기 사양으로블랙 클리어버전은 일반기 사양으로

과거 가샤폰전사 시리즈 중 NEXT 뉴건담이나 DASH 하이뉴건담이 행사장 한정 클리어버전으로 판매되는 경우가 있었는데, 이번에는 무려 앙상블 기라도가와 무장세트가 한정판으로 등장했다. 여기 포스팅은 함께 찍어올리지만, 심지어 행사장에 선행 판매되기까지 하는 등 뭔가 대우가 남다른 느낌... 기라도가인데....

무장세트를 장비해 보았다.무장의 이름은 랑게 부르노 포라고.

추가 무장은 랑게 부르노 포라는 이름으로, HGUC 기라줄루, NEXT 시리즈 등에서도 등장한 적이 있다. 무장의 볼륨은 역시 앙상블 답게 튼실한 편이지만, 고정성이 좋은 대신 가동을 한다고 보기는 좀 곤란한 무장으로 보인다. 물론 장비하는 것만으로 등빨과 뽀대가 대폭 업그레이드되는지라 용서가 되지만. 전에 나왔던 스타크 제간과 좋은 페어가.. 되려나?

 039 리 가지

리 가지.색분할과 디테일이 좋다.
등짝. 앙상블 시리즈라는 느낌의 구멍들.상당히 느낌 좋게 나왔다.

극장판 기동전사 건담 샤아의 역습에 등장했던, 초반 아무로 레이의 탑승기로 등장한 기체. Re-GZ라는 명칭과 일어표기 때문에 리 가즈이라는 이름으로 널리 불리우고 있지만, 일단은 여기서는 리 가지라는 이름으로. 제품 자체는 머리 뿔이 별도 부품으로 분할되어 디테일을 살려주는 측면은 있지만 잘 빠지는 관계로 접착을 하는 것이 좋을 듯 하고, 라이플과 실드, 소체라는 단촐한 구성이다. 하지만 앙상블다운 색분할과 디테일이 만족스러우며, 한정판으로 사자비+BWS 를 지른 사람이라면 최소 하나는 쟁여놔야 하는 라인업이라 하겠다. ...뭔가 주객이 전도된 듯한 기분이...

앙상블 07은 여기까지만

사실 이번 07은 038 건담MK2(에우고 컬러) + 041 G디펜서의 인기가 가장 높을 듯 한데, 박스 구매를 하는 분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니 10개 1박스를 구매했는데 기존 시리즈와 달리 기라도가가 2개 이상 나오고 나머지 라인업 중 일부가 1개만 들어있더라...라는 실패보고가 있었다. 아무래도 이번 07은 정책이 좀 바뀐 듯 한데, 구매하시는 분들은 이미 원하는 구성을 잘 뽑으셨으리라... 앙상블은 일부 라인업들에 .5를 붙여서 컬러 배리에이션이 조금씩 등장하던데, 이번 07은 티탄즈 컬러 MK2와 레즌 전용 파란 도가 등이 들어가는 7.5가 나중에 나오지 않으려나.. 하는 생각을 잠깐 해보면서, 앙상블 07은 여기까지만. 

댓글 0

 덕후 콜렉션의 하나로 유명한 미니피규어시리즈 건담콜렉션. 원래 주 종목이 아닌 품목이지만, 원래 랜덤에 의존해야하는 종류를 리스트업해서 중고로 내놓은 매물이 있어서 낼롬 질러보았다. 여기 올리는 것은 16년동안 건담에 몰입해온 건담의 달인, 짐덕 YUIRIN 선생님의 구매품들 되겠다. 내가 지른 건.. 조만간 올라올지도?

1. 하이고그
정면

볼륨감있는 정면

측면

팔의 묘사도 좋다.

등짝

약간 먹선이 아쉬운 등짝.

 OVA [건담 0080 - 포켓속의 전쟁]에 등장한 기체. 남극 기지를 습격하여 멋진 활약을 보여준 기체.  1/400 이면서도 볼륨도, 형태도 훌륭한 느낌.

2.  제간
 [건담 0093-샤아의 역습]에 등장한 지구연방군 양산형 기체. GM의 후계기 답지 않은, 당시 유행이던 패트레이버를 연상케하는 디자인으로 화제를 불렀다. 오른팔의 부품이 샤벨을 장비한 형태와 라이플을 장비한 형태가 있어서 2가지 배리에이션이 존재한다.

3. 짐 커스텀
 OVA 건담0083 스타더스트메모리, 극장판 건담0083 지온의 잔광 에 등장했던 연방군 신형 양산기. 짐 치고는 강한 인상을 남긴 기체. 이 건담 콜렉션에서는 어깨의 문양으로 불사신 제4소대 출신의 에이스 베이트, 몬시아 전용기를 재현하고 있다.

4. 짐3
 TV 시리즈 기동전사 건담ZZ에 등장한 연방군 양산기체. 지금은 Z에 등장했던 바잠에게 건담MK2의 양산형이라는 타이틀을 빼앗겨 버린 기체이지만, 짐-짐2가 가지고 있던 약할 듯한 인상과는 다른 다부진 인상을 가진 짐의 이미지를 개척한 기체이기도 하다. 일부의 형태에서 MK2의 느낌을 찾을 수 있는, 진정한 MK2의 양산형.

5. 리 가즈이
 건담0093-샤아의 역습에 등장한 아무로 초기 탑승기. 리가즈이, 리가지, 리카즈, 리카지, 리거시 등의 여러가지 이름으로 불리고 있는데, 리파인 건담 제타=Re-GZ 라는 알파벳이니셜을 읽는 탓에 애매한게 사실이다. 보통 상기의 이름 중 하나를 말하면 다들 알아듣는, 로봇대전 시리즈 초중반 아무로 탑승기로 인기 좋은 기체. 원작에서는 아무로, 케라, 첸 등 탑승 파일럿이 줄줄이 죽어나간 사신의 관으로 유명.

 원래 스스로 조립하지 않으면 관심을 잘 두지 않는 편이지만, 저렴하게 좋은 품목이 많이 나와서 질러보았던 시리즈. 조만간 SHIKISHEN 구매품을 올릴 예정...이지만 과연 가능하려나?

Comment +2

  • 역시 건콜은 모아놔야 간지납니다^^

    • shikishen 2009.04.26 22:03 신고

      따로 보면 별로라고 생각했는데 neo,dx 등의 시리즈는 볼륨감도 좋고 라인업도 화려하더군요. 이러다 건콜에 뒤늦게 빠질까 걱정이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