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f07 미니북

어쩐지 오랫만에 돌아온 SEED 라인업과 언제나와 같은 뜬금포가 하나 끼어서 돌아온, 5종 1세트가 된 가샤퐁전사 f(포르테) 07. SEED 보다도 개인적으로 무척 좋아하는 SD건담 외전의 인기스타 사탄건담이 돌아온 것이 무척 반갑다.

F038 GAT-X105+AQM/E-X01 엘 스트라이크 건담

건담 SEED의 초창기 주역기이자, 마지막화에서 장렬히 산화하는 모습으로 많은 이들의 뇌리에 강렬하게 남은, SEED의 진정한 주역 기체라고도 할 수 있는 스트라이크 건담이 오랫만에 가샤퐁전사로 나왔다. 2013년에 나왔던 가샤퐁전사 NEXT17탄 이후로 첫등장. 이제 포르테 스타일로 다리잡은 튼실한 다리와 충실한 무장재현..까지는 좋은데, 에일팩이 주익 일부를 제외하면 시커먼 뭉치로 나온 것이 아무래도 좀 아쉽다. 그리고 이건 스트라이크만의 문제라기보다 이번 F07 전체적으로 눈의 클리어파츠가 뭔가 불량품 같은 느낌이... 나만 그런가?

F039 ZGMF-1017 진

HG건프라로 나오던 시절에는 모빌 진이라는 이름으로 나왔던 것 같은데, 아무튼 SEED의 자쿠 진이 색놀이 라인업으로 등장했다. 후속작 DESTINY에 등장한 자쿠 워리어보다 평가가 더 좋았던 걸로 기억하는데, 어쩌다보니 상당히 오랫만에 입체물로 만나보게 된 것 같다. 라이플과 중참도가 무장으로 들어있고, 중참도는 포르테 특유의 실버 메탈릭 컬러링이라 상당히 고급진 느낌.

F040 ZGMF-1017 진(미겔 아이만 기)

F07의 색놀이킷, 소위 미겔 전용 진. 실제 애니메이션 본편에서 미겔은 이 컬러링이 아닌 F039처럼 회색의 일반기를 타고 등장하는데, 설정상 이 오렌지색 전용기는 SEED 1화보다 이전의 임무에서 파손되어 일반기를 타고 등장했다는 설정. 극초반에 격추당하고 사망하는 캐릭터인지라 누군지 기억 못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MSV에 관심있는 사람들에게는 나름 유명할지도 모르는... 그런 캐릭터와 그런 기체. 조형자체는 F039와 완전 동일하고 색만 다르다. 최근에는 오렌지색 진이라 오렌진이라 불리우는 것 같기도...

F041 GAT-X103 버스터건담

 SEED 에 등장했던 GAT 시리즈 기체 중 아크엔젤 크루 취급이 되었던 디아카 엘스먼의 탑승기 버스터건담. 원래 약간 길쭉한 느낌이 드는 기체였는데 그런 느낌을 살린 것 같은 다리 조형이 뭔가 성의가 느껴지는 것 같다. 특징적인 무장을 제대로 쥘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고는 하는데, 귀찮기도 하고 은근히 힘든 작업이라 그냥 얌전히 수납한 상태로 두기로 했다.

F042 사탄 건담

LBB로 등장사는 날을 기다리는 팬이 약 123만명에 달하...지는 않지만, 아무튼 프라모델로는 안나오고 가샤퐁전사로 등장한 사탄건담. F04에 나이트 건담이 등장하고 곧 등장한 셈인데, 사실 한정판으로 블랙드래곤도 등장할 예정이라고.... 망또를 두른 탓에 가동범위가 극히 제한되면서도 망또를 제거하면 전혀 부분도색이 되어 있지않아 약간 볼품이 없는 느낌이 드는... 그런 라인업으로 등장했다. 하지만 천편일률적이지 않은 지팡이의 조형이나 일단 부분도색이 되어 있는 부위는 매우 만족스러운, 명실공히 F07의 슈퍼스타라 아니할 수 없는 라인업.

F07이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이번 F07이 약간 미묘한 느낌이라 하겠다. 뭔가 조형이나 프로포션, 부분도색이나 구성도 전혀 나쁘지는 않은데 뭔가 확 땡기는 한방이 없달까... 사탄건담은 취향에도 맞고 컬렉션으로도 좋은 제품이긴 하지만, 어차피 가려질 부분은 전혀 배려하지 않았다던가, 등짝이 휑한데다 꼬리가 재현되어 있지 않다던가 하는 그런 불만사항이 남아있어서, 전체적으로 매우 만족스럽다...기에는 역시 좀 미묘한 느낌. 그렇다고 플레이밸류가 떨어진다거나 마구 아쉽다거나 한 라인업도 아니기 때문에, 가샤퐁전사 시리즈의 팬들에게는 도전해 볼 만한 가치가 충분한 라인업이라 할 수 있겠다. 다음 포르테는 이제 2019년이겠구만....

Comment +0



 반다이 프리미엄에서 예약이 종료되고, 11월 배송 예정으로 진행중인 카드다스 SD건담외전 컴플리트 박스의 마지막(정말일까?) 기획 스페리올 크로니클의 0번카드. 월간 만화잡지 건담에이스의 특별부록으로 제공된 이 카드는, 존재를 너무 늦게 알아 뒤늦게 잡지를 구하려다가 건담에이스 구독자이자 SD건담에 관심이 적..다기 보다 없는 지인, 이글루스 인기 블로거 AyakO님의 제공으로 입수하게 되었다. 스페리올 드래곤의 탄생과 또 다른 인기 캐릭터 인디건담&산타(?)건담을 양면으로 즐길 수 있는 멋드러진 기획. 실제 제품판이 나오면 즐겁게 첫번째 카드로 앨범에 꽂아둘 생각. AyakO님 감사감사합니다^^

Comment +4

  • eihabu 2010.10.18 18:15 신고

    형의 수집욕이란~!!
    간담 하니까 생각나는데 어젠 PG막2 만드는데 영 진도가 안나간다.
    파이프 부분도색한다고 해도 양쪽 발바닥 및 발목 만드는데 3시간이라니..허허

  • 좋은 지인분이군요. ^^*
    뒷면의 그림이 아주 귀엽습니다.

    • 귀인이시죠.ㅎㅎ 국딩때 접했던 저런 귀여운 느낌의 SD건담에서 이 나이먹도록 헤어나오지 못하고 있네요.ㅠㅠ

 2008년 건담엑스포에 다녀오면서 그 존재를 알게 되었던 카드다스 컴플리트박스. 월드와 외전이 동시에 복각되었지만 둘 다 VOL.4에서 일단락이 되고 월드는 그대로 종료(무기한 동결?)되고 월드는 프리미엄시리즈로 거듭나서 미완으로 끝났던 개투신전기의 마무리가 7월예정으로 예약접수중인 가운데, 컴플리트 박스 시리즈 중에서도 가장 높은 프리미엄을 자랑하며 그만큼 인기가 높은 첫번째 시리즈를 구해 보았다.
 사실 구매시기를 놓친데다 일옥에서도 매물이 간간히 올라오는 탓에 좋은 매물을 찾지 못하던 중, 여러가지로 조건이 좋으면서 가격도 납득할만한 매물이 올라와서 덥썩 물었더랬다. 요 앞에 포스팅한 G13과 비슷한 시기의 일이었다;;
 이리하여 개투신전기를 제외한 모든 컴플리트박스를 모두 모으게 되었다. 목표를 달성했으니 이제 돈 쓸일이 없어야겠지만... 덕후에게 그런게 가능키나 하던가. 다음 목표를 찾아서 또 달려봐야지. ....제발 그만...ㅠㅠ

Comment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