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만화나 애니메이션을 아주 많이 보는 편이 아닌지라, 유명한 만화들만 조금 아는 편이고 그 중에서도 메이저한 작품이라도 마음에 드는 경우가 별로 없다. 전세계적으로 유명한 만화원작 애니메이션인 원피스 또한 잘 챙겨보지도 않고 잘 모르는 편이다. 대략적인 스토리도 원작을 읽거나 본 것이 아니라 게임 [원피스~해적무쌍]시리즈를 통해서 아는 정도. 

그런데, 원피스에 등장하는 수많은 캐릭터들 중에서 거의 유일하게 눈길이 가고 마음에 드는 캐릭터가 이 보아 핸콕 여왕님이다. 하는 짓이 좀 푼수같긴 하지만 그것도 주인공 루피와 엮일 때 뿐인 것도 좋고... 뭐 아무튼 좋다. 

이 제품은 제일복권=이찌방쿠지=一番くじ 라는 일종의 뽑기 상품의 경품으로, 새침한 표정의 이 A상과 부끄러워하는 표정을 하고 있는 라스트원 상(마지막 하나 남은 뽑기를 뽑을 때 따라옴)이 있다.

원래는 뽑기를 통해서만 낮은 확률로 구할 수 있는 피규어이긴 하지만... 당연히 미개봉품을 판매하는 매물을 발견하여 나름 적정가에 구해보았더랬다. 

다른 경품게임류 보다 조금 더 큰 사이즈에, 크게 퀄리티가 높거나 하지는 않지만 그렇게 저렴해 보이지 않는 조형과 도색, 구성이 마음에 드는 모습을 보여준다...고 생각한다.

예상보다 키가 더 커서, 장식장의 단을 조절하지 않으면 들어갈 것 같지 않아서 사진만 찍고 일단은 다시 박스에 봉인해 두었다. 그렇다고 장식장의 단을 조절할 수 있는 상황도 아닌지라... 어쩌지?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