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미령님 블로그에서 트랙백

원래 문답으로 올리신 건 아니지만, 덧글로 달면 다른 사람들의 리플과 함께 페이지를 너무 길어지게 만들 것 같아 트랙백으로 가져왔다. 뭐.. 바쁜 척 놀이를 하느라 포스팅을 할 시간이 없어서 옳다구나 하고 가져왔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없겠지만.

핸드폰 벨소리는 뭐 쓰고 계세요?
 - 동생이 만들어 준 완전소중비포유의 히마와리(해바라기)-브레이크 다운, 게텝에서 받은 엘르가든의 메이커위시, 히흠하히에서 받은 파이널 판타지 7 AC 중 벨소리로 나오던 전투 승리 음악..을 벨소리와 모닝콜로 쓰고 있습니다. 특히 메이커위시나 히마와리는 모닝콜로 적합하지요. 문제는 익숙해져서 들어도 잘 못 일어난다는게 문제.. 우리집에서 숙박하는 손님들은 마구 화를 내던데 말이죠. 이따금 예전 폰에 있던 지구방위대 후뢰시맨!! 벨소리가 그리워질 때가 있습니다. 정말 사람 놀라게 하거든요.

핸드폰 배경은 뭐 쓰고 계세요?
 - 지금 쓰는 폰이 이제 1년 3개월쯤 되었는데, 그때 카메라를 시험하느라 찍었던 아부지어무니 사진입니다. 어색하고 흐릿하지만 어쩐지 좋아서 1년넘게 배경화면 쓰고 있네요.

최근 먹은 맛난건 뭔가요?
 - 어제 저녁에 먹은 바베큐 치킨. 매콤하고 약간 조미료 과다가 아닐까 싶긴 했지만, 자주 먹는 신촌 흐히흐허치킨과는 다른 조리법과 맛이 좋았습니다. ...닭 못 드시는 분들이 안쓰러워지는 순간...

최근 구입한 것 중 만족하는 것은 뭔가요?
 - 돈이 있어도 뭘 지르거나 하는 편이 아니다 보니(....) ...죄송합니다. 지난 주에 지른 서바이벌 게임용 모스키토제 비비샤워 미니런처가 아주 만족스럽습니다. 나름 저렴하게 구매했고, 주력 무장인 G3SAS에 장착해 보니 이게 또 잘 어울리더군요. 우후후.

최근 구입한 것 중 마음에 안 드는 것은 뭔가요?
 - 지난 주에 지른 전격 플레이스테이션. 3년 넘게 거의 빠짐없이 보고 있는 격주간 게임잡지인데.. 점점 얇아지고 성의가 없어지는게 끊을까말까 고민하게 만들더군요... 다만 별책부록으로 나오는 리플레이라는 책자와 전격4컷만화 모음집이 본지보다 알차거나 재밌어서 끊기는 좀 그렇더군요. 뭐, 국내에 볼만한 게임지가 없는 탓도 좀 크고 말이죠.

요즘 읽고 있는 책은?
 - 한 6개월쯤 전에 질러둔 모방범. 띄엄띄엄 시간내서 조금씩 읽고 있는데, 아직까지 인물을 잊어버리지는 않고 있습니다. 하루키씨 신작이라도 나오면 단숨에 읽어버릴텐데... 하는 아쉬움을 느끼는 한편 야금야금 읽어나가고 있네요.

간단한 질문으로 근황을 일부 알 수 있는 문답입니다. 원래 퍼가라고 만드신게 아니지만, 혹시 해보시고 싶은 분들은 편하게 퍼가시길.... ...물론 저작권은 네이버블로그씨즌투인기메이저블로거 미령님께 있습니다. 데헷.

'펌질 혹은 바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색상 바톤이랍니다.  (16) 2007.05.22
[펌] 이름으로 분석하는 왕이 냥이  (16) 2007.04.20
간단 근황 문답?  (10) 2007.04.19
[펌] 간단 뇌연령 체크  (36) 2007.01.16
[바톤]편애바톤  (10) 2007.01.14
[문답]음식 경험치를 밝혀라!!  (16) 2007.01.04

Comment +10

  • 2007.04.19 13:31

    비밀댓글입니다

    • 깜짝깜짝 놀라게 만드는 벨소리였죠. 우렁차게 외쳤거든요.

      어떤 인연이건... 필요하다면, 그 때가 되면 나타나겠지요. 스스로에게 떳떳해질 때까지 스스로 열심히 사는수 밖에는 없지 않나 싶어요. 기운내십셔~

  • 미령 2007.04.19 17:11

    오웃! 이렇게 포스팅화해주시니 감사드릴 따름입니다~ ^^
    익숙해져서 못일어나시는 모닝콜을 [삐에로]나 [스플래쉬]로 바꿔보세요. 전기 통한듯 벌떡! 일어나지더라구요. ^_^
    하루키님은 요즘 많이 조용하신데. 위대한 신작을 위해서인게 아닌가하고 기대하고 있어요.

    • 삐에로나 스플래시도 좋겠지만, 사실 어느정도 충분히 자 주면 메~~이커~~위쉬!! 하는 소리에 벌떡 일어나긴 해요. 예~전에 동경기담집 나왔을때쯤 차기 신작을 구상중이라는 이야기를 들었던 것 같습니다. 그게 동경기담집이 아니라면 올해 말이나 내년 초 쯤에는 만나볼 수 있지 않을까요..

  • 음.. 작성해서 트랙백 보낼께요..
    여담이지만 이번주에 모여서 놀고 형아네 집에 놀러갈까 했더니만,
    일욜 아침에 모 회사 필기시험이 잡혀버렸습니다. OTL
    학생분들도 중간고사 기간일테니 다음을 기약하렵니다.. ㅠ_ㅠ

    • 그렇게 좋은 계획을... 난 토욜 아침에 광명시로 서바이벌 갈 예정이라서리... 근데 못본지 오래된 것 같다?

  • 사장 2007.04.20 03:19

    할배. 밉삼. 은영이한테만 문자주고!!!!

    • ...누가 할배냐?

      지난 주말에 보냈던 문자라면 누군가의 입을 빌려 존나 찌질하게 나이값못하고 아저씨처럼 보냈던 단체문자니까 노여워말그라. 안부삼아 보냈던 문자였는데 싫어하는 사람이 많아서 앞으로는 보낼일 없을거야.

  • 모방범은 구입하고 읽지않고 방치해놓은 책중의 한권.^^;
    나도 언젠가는 시간이 나면 읽겠지...ㅎㅎㅎ

    • 책도 그렇지만 언젠가 의지가 생기면 순식간에 치워나갈 수 있겠지요. 여유가 생기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