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기동전사 건담의 현대적 재해석이라는 캐치프라이즈를 걸고 출발하여 좋은 반응을 이끌어 내었으나, 자신이 창조한 캐릭터에 푹 빠져 시나리오 자체를 말아먹어버리는 맛간 시나리오 라이터를 영입하여 비우주세기 건담 최악의 건담이라는 평가까지도 받고 있는 건담 SEED 시리즈. 스타게이저는 두번째 SEED 시리즈였던 DESTINY 종료 후 서비스로 기획된 3부작 OVA로, 현재 2편까지 공개되어 있는 상태이다. 여기 킷으로 소개하는 스트라이크 느와르는 SEED의 첫번째 주역기체이자, 수려한 디자인으로 많은 인기를 끈 X105 스트라이크 건담의 계보를 잇는 건담이라는 설정이다. 다리와 팔, 동체의 디자인을 보면 대략 수긍은 가지만 착하게 생긴 인상을 가지고 있던 스트라이크와는 달리 다소 악마적인 분위기를 가지고 있다는 것이 큰 차이점. 등에 달린 날개는 거대한 검과 고정 포로 사용할 수 있으며 사이드 스커트에 장비되어 있는 2정의 빔피스톨을 사용한다. 최근 공개된 2부에서는 발에 장착된 기관포로 양민을 학살하는 장면이 나오기도 한, 주역이지만 인상이 좋지 않은 기체라고 하겠다.
012345
컨셉디자인과는 달리 팔다리가 길게 나와 있어 포즈가 잘 나오는 편이고, 등의 날개를 활용한 여러가지 액션이 재미있다. 사진에는 없지만 와이어를 사용하여 손바닥-발바닥-등짝에서 와이어가 튀어나오는 액션을 재현할 수도 있으며, 아카츠키 이후 사용되고 있는 어깨 관절 방식을 채용하고 있어 풍부한 어깨의 움직임을 즐길 수 있다. 다만, SEED HG 답게 팔꿈치가 빈약한 것이 못내 아쉽다. 여기저기서 화제가 되었던 킷인 만큼, 관심있는 사람은 만들어 보시길.

'구암뿌루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몇가지 처분합니다.  (14) 2006.12.08
HCM PRO 33 - RX-93 뉴건담  (24) 2006.11.13
G.I.JOE - SIGMA6...STORM SHADOW  (14) 2006.11.11
MG 샤이닝 건담 with 모노노후  (8) 2006.09.17
SEED STARGAZER - 스트라이크 느와르  (2) 2006.08.23
MG 짐커스텀  (6) 2006.08.22

Comment +2

  • 사장 2006.08.23 21:07

    등의 날개가 하나의 대검으로 변형하기만 했어도 하나 사서 다이젠가랑 한판 붙이는 포즈를 만들어 보려 했었는데....따로따로 떨어져서 너무 허~해요.ㅋㅋㅋ.오히려 버스터베르그였나? 그게 더 맘에 들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