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2005년에 동생 antidust가 홋카이도 점령 작전으로 1년간 단신 부임했던 시절, 위문 공연차 찾아갔던 날 저녁 야식으로 먹었던 인스턴트 컵라멘이 있었으니 그 이름하여 [行列ができる店のラーメン]-기다리는 줄이 생기는 가게의 라멘-줄 서서 먹는 집의 라멘 되겠다. 그때는 이 브랜드가 지역 한정으로 발매되는 줄 알고 다시 보려면 홋카이도로 가야 하나..하고 생각했었는데, 초겨울 어느날 놀러갔던 후배 Pecy의 집에서 운 좋게 획득한 아이템이 바로 行列ができる店のラーメン이었다. 알고 보니 각 지역에서 유명한 스타일로 제조되었던 것.
 
 요전번에 Pecy의 의뢰로 antidust가 보내준 것을 하나 곁다리로 입수한 것은 무려 와카야마 식 토로돈코츠미소라멘. 대략 질퍽한돼지고기국물된장라멘 정도 되겠다. 된장라멘이니 된장질이 필요할 것 같아, 문득 배고팠던 이 저녁, 식사 대용으로 섭취해 보았다.

0123456789
 
 약 2년전에 홋카이도에서 먹었을 때는 좀 짜다고 느꼈었는데, 요번엔 살짝 닝닝하지 않은가 하는 느낌이었다. 물이 많았나... 여하간, 제대로 라멘야에 가서 먹는 것만은 못하지만 아쉬운대로 돈코츠+미소 라멘의 느낌으로 먹을 수는 있는 고마운 컵라멘이었다. 여유가 있었다면 숙주나물을 조금 넣고 마늘을 약간 갈아서 생강을 곁들여 먹었으면 좋았겠지만, 배가 고팠던 관계로 패스... ...조만간 하카다분코 번개라도 해볼까나..

01
 밥도 다 먹었으니 겨울이라 건조한 입술에 발라줄 립크림을 소개. 원래는 하늘색 모이스춰를 즐겨썼지만, 리페어도 나쁘지 않았던 느낌이었던지라 쭉 사용했었는데 마침 다 되어서 새로 사려고 가보니 시커먼 남성용, 무려 for Man 이 나와있더라. 시험삼아 사봤는데 겉은 까매도 속은 뽀얀 흰색인 것이 내 마음 같아서 마음에 들.. 죄송합니다. 아무튼, 당분간은 이 하얀 속살 포맨과 함께 할 듯.

...근데 혹시 하카다분코+오코노미야키 모임하면 움직이실 분..?

'식도락'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검은 초코는 밝은 낮을 아우르는 입의 즐거움  (6) 2008.03.16
My sweet valentine 2008  (10) 2008.02.16
줄 서서 먹는 집의 라멘[오역]  (18) 2008.01.15
건대 앞 우마이도, 신촌 악어...  (10) 2007.12.08
머리가 돌지 않아요  (16) 2007.10.29
초코 특집  (6) 2007.10.03

Comment +18

  • Jen 2008.01.16 00:25

    저 니베아 립케어쪽은 전 아무리 사용해도 잘 안 듣더군요...
    물론 챕스틱도 마찬가지;;;그래서 전 요즘 비오템꺼 쓰는데 ~_~
    역시 가격값은 하더군요...좀 더 빨리 촉촉해지는 느낌;
    그러게요...번개를 한번 또 잡아봐야하는 것일까요 ~_~

    • 전 예전에 휴흐호히하를 추천받았다가 완전 실망했었다지요.. 오늘 몇 번 바르고 있는데 포맨 효과가 별로 없는 듯.. 으음.. 그나저나..라멘번개 한번 하던가 해야 할 듯 합니다요.

  • 해돌 2008.01.16 17:12

    하악하악~일본에서 먹었던 챠슈맨 생각난다....먹고 싶다 그 느끼한맛~
    난 햄버거나 피자는 첨엔 잘 못먹었는데.......지금은 피자 한판도 먹지만

    피자한판을 혼자 먹지만 그렇다고 내가 많이 먹는건 아냐.....막이러구 ㅋㅋ

    일본라면 차슈맨은 일본에서 첨 먹었는데도 입에 착착 감기더라~하악하악
    희준이가 자원봉사 미니스커트 아가씨 볼때 눈빛처럼 아주 좋더라고~

    번개 번개~하악하악 번개금단현상........므헤헤헤헤

    • 피자 한 판을 어찌 한 사람이 다 먹는단 말입니까아아아...챠슈맨 맛나지요.. 담번에 라멘 먹으러 갈까요?

  • SMoo 2008.01.16 19:41

    오코노미야키는 그렇다치고 라면 냠냠 모임은 좋지. 징주웅도 기뻐할거야.

  • 진주웅 2008.01.16 20:42

    전 오코노미야끼 조아욧!!!
    라면 맛나겠다.. @_@ 우왕ㅋ굳ㅋ
    저도 일본서 공수해온 컵라면 먹을때마다 폰카(화질이 좀 구리긴 하지만)로 막 찍어뒀었는데... ㅋㅋㅋ
    아.. 얼마전 백세카레면을 마트에서 시식한후 후 그럭저럭 먹을만 하기에 본격적으로 사서 먹어봤는디 그럭저럭 맛나더라구요.. 먹을만한.. 그치만 재구매율은 10%..... 카레를 좋아하는 사람들이라면 모를까 저도 그닥 카레를 좋아하는 편은 아니라서요.. 이상 카레라면 후기 끝!!

    • 나도 며칠 전에 백세카레면 먹어봤는데.. 부담없이 만나더구먼. 편의점에서 점심 때울때는 종종 애용할 듯... 내가 소개해 줄테니 수만씨랑 같이 라멘 먹고 빈대떡 먹고 오붓하게 즐기셔~ 쳇쳇.

  • AyakO 2008.01.16 21:35

    라멘+오코노미야키 이나즈마 콜~
    못 뵌 지 백만년쯤 된 것 같군효

  • 내용물이 참 실한 듯 하네요... 이것저것 많이 들어가고. 맛있겠다.
    남성용 립크림도 나오다니! 아직 모르지만 효과가 별로라니 안타깝네요.

    • 사실 챠슈 스프를 빼면 오히려 뭐가 없는 느낌인데, 챠슈가 들어가는 순간 일반 컵라면과 비교불가가 되어버리지요.. 립크림은 꾸준히 바르고 있답니다...전혀 효과가 없지는 않네요.

  • 헛...홍대의 그 인라면이 생각 나는 군....
    배고프다~

  • 미령 2008.01.21 23:23

    저는 톤코츠는 잘 못먹어서........-ㅁ-;
    하지만,시키센님 덕분에 맛난 일본 라면이 무지하게 먹고 싶어지는 겨울밤입니다..흑흑...(커피 한사발로 배가 만땅되어있음에도 불구하고..;ㅁ;)
    저는 지금은 다른걸로 갈아탔지만, 니베아 체리도 즐겨 썼답니다.

    전혀 뚱딴지 같은 말입니다만, 번개할 처지도 아닌 저는 그냥 타코야끼나 구워먹어야겠습니다.

    • 식도락 관련 포스팅은 할 때는 즐거운데 저 스스로도 배고플 때 보면 캐안습입져... 여름에는 꼭 부산 번개에 참석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