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지난세기의 95년, 소니는 닌텐도와 함께 개발하던 가정용 게임기 프로젝트의 결렬 선언 이후 독자의 CD 게임기 플레이 스테이션을 발표한다. 닌텐도(SFC->N64), 세가(MD->SS), NEC(PCE->PCFX) 라는 당시의 3강 구도는 소니(PS)의 참가로 4강 구도가 되어 차세대기 경쟁이 시작되는 시기이기도 했다. 닌텐도는 수퍼패미콤의 저력을 믿고 차세대기 중 유일한 카트리지 매체인 N64의 발표를 늦췄고, 세가는 새턴, NEC는 PC-FX, 소니는 PS라는 기종을 각각 발매하여 가정용 게임기의 세대교체를 시작했다.



 - 몇 년 전 프습으로 리지레이서즈가 발매되었을 때 적었던 글인데, 적어둔 분량이 아까와서 올려본다. 후속은 언제 쓸지 미정...

'전자오락 > 레이싱' 카테고리의 다른 글

[PS1] 리지레이서즈(2) - ЯR, R4  (2) 2008.06.26
[PS1] 리지레이서즈(1) - RR, RRR  (12) 2008.05.22
[PSP] 리지레이서즈 2  (10) 2006.09.15

Comment +12

  • 난 레이지 레이서부터 시작. 그때 처럼 레이싱을 파고든 적이 없는거 같아.

    • shikishen 2008.05.27 13:23

      레이지 레이서.. 내게도 참 사연많은 게임이었지.. 요거 올린김에 마저 적어 봐야겠다. 리지 시리즈만 가지고 포스팅 3개는 나오겠는데?

  • eihabu 2008.05.27 16:50

    3DO와 몇가지 소프트 + 거금 10만원을 주고

    (당시 고1, 한달용돈3만원, 요즘으로 치자면 3달 봉급 한푼도 안쓰고
    모은셈...)

    PS1과 딸랑 릿지레이서 하나를 들고 집에 와서

    그 후 몇달간 가지고 놀았음에도 불구하고

    전혀 지루함이 없었지...

    정말 그때의 게임에 대한 열정이 그립군...

    • shikishen 2008.05.27 17:19

      난 슈패 셋(팩만 10개쯤...)다 주고 플1 본체 하나 띨룽 들고 와서 YUIRIN 형님 시디 빌려가지고 한참 놀았더랬지.. 그땐 진짜 재밌었는데.

  • eihabu 2008.05.27 16:51

    그래서 요즘 360용 중고릿지 구하는데...
    의외로 잘 없거나 2만원 이상 부르는 사람이 많더라구..
    그게 시세 맞나?

    • shikishen 2008.05.27 17:20

      나도 그랬는데 은근 리지6 구하기가 어려워. 프습용 리지레이서즈 해봤으면 그렇게 어마어마하게 좋다는 생각이 안 들수도 있고.. 2만 전후면 시세 맞다고 보면 돼. 한때는 정발밀봉이 하도 안나가서 만팔천원 막 그랬다던데 이젠 씨가 말라서...

  • 해돌 2008.05.27 19:38

    훗~릿지레이서 예전에 게임매거진 경진대회 할때 내가 기록 보내서~
    첫달에 2위 했던적이 있었지..........므흣

    릿지레이서 블루 솔바로우로 중급 랩타임 최고는 38초 644....잊을수 없는 기록
    연속 가속드리프트에 노그립턴 크리 들어가면 최고 시속 300도 넘은적 있었는디

    여튼 개인적으로 릿지레이서를 정말 미친듯이 했었음 가속드리프트 쵝오

    엑박용 릿지6는 싱글미션이 넘 많음.....거의 200개 가까이 되는듯~
    나도 엔딩 좀 보려고 뭐 빠지게 했는데 몬스터카.화이트카.데빌카 3대랑

    싸워서 이겨야 하는 마스터 리그에서 거품 물고 때려쳤음...~_~;;;

    • shikishen 2008.05.28 13:24

      오오 국내 2위 성적에 빛나는 성님.. 전 블루 솔발로우의 가속 드리프트는 끝내 익히지 못하고 갤러그 RT 캐럿으로 그립만 주구장창 했었지요. 덕분에 R4까지 그립으로만 하다가 리지레이서즈에 와서야 드리프트를 익혔다는 가슴아픈 이야기가... 리지6는 성님 이야기 듣고 진작에 접은 상탭니다만.. 가끔 꺼내서 2~3 경기씩 하곤 해요. 몇 년지나면 저도 마스터리그까지 가지 않을까 싶네요...

  • SMoo 2008.05.28 15:19

    난 PS판 릿지1만 잠깐 해보고 전혀 손을 안 대다가, 프습용 릿지1으로 제대로 시작을 했더랬지. 아아, 릿지2는 언제 깬다냐.

    • shikishen 2008.05.30 11:08

      리지레이서즈2 아직도 하고 있었냐... 이제 접어도 돼. 난 모골2 전캐릭터 애착도 채우기 이제 3명 남았다... 요거 끝나면 캡콤 클래식 컬렉션 달릴 예정.

  • Min 2008.06.09 09:54

    오오~ 해돌옹께서 전국2위까지!! (아마도 게임매거진의 그 기록!?) 저에게 있어서 레이싱 게임이란 새턴판 데이토나USA와 PSP판 릿지레이서즈랍니다. 하아....^^;

    • shikishen 2008.06.10 17:45

      프습용 리지레이서즈도 재미나지요. 새턴판 줴이춰나는 당시에도 지금도 영 뭔가 나사빠진 기분이긴 하지만... 이제는 아케이드판을 찾아볼 수 없으니 나름 가치는 충분할 것 같기도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