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1. 기어스 오브 워2 - for XBOX360
0123456
 기어스 오브 워(이하 귀여워). 이 게임이 없었다면 나는 한바쿠를 사지 않았을 것이다. 탁월한 게임성의 리지레이서6는 별 차이 없는 플3의 7으로 즐겼을 것이고 버파5는 그냥 패스했겠지. 아머드코어4도 오히려 떨어지는 플3으로 즐기거나 말거나. 벌써 2년이나 지난 크리스마스의 어느날 즐겼던 귀여워는 FPS, TPS를 별로 좋아하지 않는 내겐 정말 센세이션을 안겨준 게임이었다. 바이오 해저드에서도 꼭 나오는 미인 여성 캐릭터는 보이지도 않고 무척 싫어하는 선혈 범벅의 잔인한 묘사와 땀내, 군대, SF, 총질 등만이 난무하는 이 게임은 게임 자체가 제공하는 '재미'로 나를 사로 잡은 것이었다. 예전 어떤 산악인께서 소프트가 그 기종으로만 있기에 겜기를 지른다고 하셨던가. 그리하여 지른 한바쿠이니만큼 당연히 후속작도 질러주는게 인지상정. 더 좋아진 그래픽과 흡인력 있는 게임성, 새로운 게임 모드인 호드모드... 요즘은 한바쿠 중고도 싸고 A/S도 확실하니 하나씩 장만하셔서 더러운 호드들을 쓸어봅시다래!!!!

 2. DJMAXP - CE
01234
 벌써 몇 번이고 언급한 DJMAX PORTABLE CLAZZIQUAI EDITION(이하 디맥클콰).
 지른지는 벌써 꽤 되었지만 출퇴근시간에만 즐기고 있는 관계로 아직 클럽투어모드도 모두 클리어 못 한 상태. 사실 비비기 플레이로 가까스로 클리어만 하고 있는 덕분에 정확도를 요구하는 미션클럽들을 넘지 못하는게 문제다... 덕분에 아직 못 꺼낸 곡들과 부록들이 많아서 당분간 오래도록 즐길 수 있을 듯한데, 문제는 조만간 디맥 블랙 스퀘어 에디션이 발매 예정인데다 12월에는 기대작 파이널 판타지 디시디아가 나온다는 점... 하기야 설령 클콰를 접더라도 완전소중 퍼키걸즈의 퍼스트 키스라는 곡을 알게 된 것 만으로도 오래도록 남을테니... 그래도 당분간 나름 납득할 때까지는 쭉 즐길 예정.

Comment +6

  • 음..요즘 이게 화제이긴 하지..게임 플레이는 더 다양해지고 재미있어졌다고 하던데...조만간에 하나 사야겠다..

  • SMoo 2008.11.17 10:17

    근데 6Key모드는 넘 어렵다능.
    4Key FX(?)는 그런대로 할만한데 말이지.

    • shikishen 2008.11.17 12:35

      4키FX와 6키는 노트 배치 설계 사상 자체가 다르니깐...

  • eihabu 2008.11.17 15:50

    위닝빼고는 중고구매로 익숙해져서...
    시세가 2만원대정도로 떨어지면 한번 즐겨볼까 하는게 요즘 내 추세...
    아직 기여워1도 클려 못하구...
    사놓으 소프트를 차근차근 숙제하듯 해나가야 하는디...
    영 시간이 없네.
    PS. 09년까지 바로구매 리스트는 바하5, 스파4 이 두가지뿐...
    같이 기여워 즐기면 좋을텐데...이상하게 안 끌려...

    • shikishen 2008.11.17 20:12

      귀여워1도 지금 봐도 절대 꿀리지 않는 극강 그래픽이지... 재밌다고 해도 취향에 안 맞으면 못하는 거지 뭐. 스파4랑 바요5는 나도 졸 기대중.... 아마 플3용으로 살 것 같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