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상당히 짧은 간격으로 발매된 디제이맥스 포터블의 신작, 블랙스퀘어. 최근작인 클래지콰이 에디션에서 지적받은 여러가지 요소를 개선하고, 금빛찬란하게 고급스러웠던 클래지콰이 에디션과는 달리 칠흑의 고급스러움과 세련된 디자인컨셉으로 어필하는 시리즈 되겠다.

012345

 아직 많이 플레이해보지 못한 관계로 곡들의 매력이나 새로운 시스템에 대한 리뷰는 적지 못하지만, 벌써부터 느껴지는 프레임드랍-끊기는 듯한 움직임과, 리듬게임에선 절대 있어선 안되는 싱크밀림-BGM과 노트의 박자가 어긋나는 현상이 발견되어 상당히 물의가 되고 있는 듯 하다. 가뜩이나 이미 완성된 엔진으로 스킨만 바꿔서 2가지 버전으로 내는 듯한 인상을 주고 있는 듯한 오해(?)를 받고 있는 와중인데다, 최근작 클래지콰이 에디션에서 나타났던 프레임 드랍 현상에다가  한발짝 더 나아간 버그까지 탑재하고 있는 관계로 시작부터 좀 이쁘게 봐주기 어려운 느낌.

 그래도 2편까지의 미션모드를 확장시킨 클럽투어는 여전히 단계단계 밟아나가는 느낌이 좋고, 링크디스크로 얻을 수 있는 캐릭터와 아이템들이 쏠쏠한 관계로 전 작품을 소장하고 있는 사람들에게는 보너스 같은 느낌을 주기도 한다. 뭐... 사실 소장자의 특전도 좋지만 게임 자체를 즐기는데 있어서 기본적인 사양이다 싶다면 그냥 제공해 주는게 맞다 싶지만. 추가로 불만을 하나 더 적자면, 링크디스크로 등장하는 클래지콰이 에디션의 링크모드는 2편의 1편 링크디스크 모드보다 틀은 갖춰져 있지만 어쩐지 농락당하는 기분이 드는 것도 사실....

 어째 불만만 잔뜩 적어뒀지만, 클래지콰이 에디션을 쭉 즐겨온 사람들에게는 슬슬 질려갈만한 타이밍에 나온 신작으로써 즐겨볼만한 게임이라 하겠다. 기본적으로 음악성과 게임성이 보장되는 시리즈이기도 하고 정발답게 가격도 저렴하고 말이지.

Comment +2

  • 떠돌 2009.01.05 13:57

    지금 구매를 잠시 머뭇거리는 작품 중 하나입니다. 음..사실 사야하긴 하는데 그동안 바뻐서 못산 것도 있고. 특별한정판이 평가절하 되면서 중고 매물로 많이 쏟아진 것 같더군요. 이차에 하나 입수를 ㅋㅋ

    • shikishen 2009.01.05 19:30

      솔직히 싱크밀림 당하고 나면 정나미가 뚝 떨어집니다.. 패치하면 좋아질런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전 확장팩 설치한 클콰를 다시 건드리고 있네요... 클럽투어 다시 할 생각은 없습니다만 추가곡 꺼내놓고 좋아하는 곡들 좀 즐기다가 디시디아 나오면 갈아타려구요. 이거 포스팅하던 시점과 지금의 평가가 너무 다르네요.. 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