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1. 네오드럼솔로 일반형 - 오미크론

국내 오락실에서 간간히 보이는 국산 드럼 시뮬레이션 게임 네오드럼의 가정용 버전. 공동구매 형식으로 오미크론 홈페이지에서 한정수량생산을 하며, 스페셜판과 일반판 두가지가 존재한다. 차기 생산분량은 스페셜판만 주문을 받고 있으며 보다 자세한 내용은 오미크론 홈페이지와 네오솔모 홈페이지(네오드럼/기타도라 팬페이지_국내)에서 확인하실 수 있다.
01234
 코나미에서 발매한 오리지널 드럼콘은 가격에 비해 외형과 감각이 많이 구린 편이고, 특히나 DDR 장판 컨트롤러와 비슷한 재질의 패달에서 불만이 많았던데에 반하여 PC와 [PS2 양쪽에 사용할 수 있는 컨트롤러라는 것이 장점. 과거 코나미의 드럼콘-하나의 평면위에 전자퍼쿠션처럼 패드를 늘어놓은데다 스틱의 사이즈까지 작아 실로폰콘이라는 별명이 있다-도 수입품이라 10만원대 중후반에 거래가 되었던 과거를 생각해보면 20만원 전후의 네오드럼의 가격은 나름 합리적이라고 할 수도 있겠다.  물론 가장 좋은 것은 야마하의 DTX EXPRESS 3나 PRO에 전용 미디박스를 물려서 PS2와 연결하거나 실드럼을 배우는게 최고겠지만.
 
초기에 나온 버전은 PS2용으로 나온 드럼매니아(아케이드 드럼 1ST에 세션이 가능하게 해 놓음), 기타도라 2ND&3RD(드럼2ND와 기타3RD를 각자 즐길 수 있고, 일보 곡의 일부 난이도에 한하여 세션이 가능), 기타도라 3RD&4TH(2-3와 같지만 세션가능한 곡의 범위가 넓다는 장점이 있다. 다만 코나미 드럼콘으로 할 경우 드럼 판정의 일부가 씹힌다는 치명적인 버그가 있다) 까지만 대응이 되는데, 이는 V이후의 기타도라 소프트의 스타트버튼이 담당하는 기능이 바뀌었기 때문으로 오미크론 본사로 셋업박스만 보내면 V이후에서 사용이 가능하도록 스타트 버튼 개조를 해준다고 한다.

 누님웹 중고장터에서 중고 구매 후 꽤 재밌게 즐긴 컨트롤러지만 실제 드럼을 배워야 겠다는 결심이 섬과 동시에 전자드럼을 만져보고 나니 드럼매니아 자체를 끊어야 겠다는 생각이 든 관계로 판매 예정....

2. 기타프릭스 전용 컨트롤러 - 코나미

 10년전 비트매니아의 히트로 오락실이 음악게임방으로 둔갑해 갈 무렵 코나미에서 발매했던 기타 시뮬레이션 게임 기타프릭스. 실제 기타와 비교하기엔 많이 허접한 컨트롤러와 지나치게 간략화한 조작 등이 문제가 되어 흥행이 미묘했는데, 세번째 버전이 나오면서 드럼매니아 두번째 버전과 연동되어 세션이라는 강력한 모드가 추가되면서 드럼매니아와 함께 10년째 이어져 오고 있는 시리즈 되겠다. 지금이야 허접하니 어쩌니 하지만, 당시에는 세간에서 비트매니아만으로도 게임과 음악을 대하는 자세가 달라지기 시작했던 혁신적인 시기였던지라 기타프릭스의 초반 인기몰이도 실로 대단했더랬다. 당연히 비트매니아, DDR과 마찬가지로 기타프릭스 역시 당시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던 가정용 게임기 플레이스테이션으로 이식되었는데, 듀얼쇼크, 순정패드, 비트콘(5버튼) 으로는 소화하기 힘든 게임 감각을 재현하기 위해 코나미에서 제작한 컨트롤러가 이 기타콘되겠다.  
기타프릭스 컨트롤러

기타콘. 세개의 넥버튼이 코드, 가운데의 피킹레버거 현의 튕김을 재현한다. 셀렉트버튼은 이펙터의 변경과 모드 선택의 취소, 스타트 버튼은 모드 선택을 담당.

 코나미의 드럼콘이 실로폰 콘이라는 유쾌하지 못한 별명을 가지고 있다면 이 기타콘은 만돌린콘이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다. 작은 사이즈가 만돌린이나 우쿨렐레를 연상케 하기 때문인데, 전작에 해당하는 아스키의 비트콘(첫 비트콘은 코나미가 아닌 아스키에서 나왔다) 역시 조작성에서 욕을 좀 먹었었는데, 이 기타콘 역시 아케이드의 그것과는 많이 달라 아쉬움이 남는 감각을 제공했었더랬다. 물론 가정용에서는 다른 대안이 없었고 지금도 코나미스타일 한정생산판 아케이드 기타콘이 아니면 딱히 기타프릭스를 그럴듯하게 즐길 수 없기도 하다. 아무튼 그래도 나름대로 즐길만한 컨트롤러였고, 아케이드세서 코인러시로 스킬을 습득하기엔 시간과 돈이 애매한 PS유저들에게 그럭저럭 환영을 받은 컨트롤러 되겠다.

 지금은 미국에서 나온 가정용 기타 히어로 전용콘이 아케이드판 기타프릭스의 조작감을 능가해 버린 탓에 이래저래 아쉬움만 남는 컨트롤러긴 하지만, 오랜 시간 동안 가정용 리듬액션게임 컨트롤러의 한 축을 담당해온 컨트롤러라 하겠다. 위의 네오드럼과 마찬가지로, 집도 좁아진데다 세션플레이를 즐길 여유가 없어진 관계로 매각예정.

Comment +12

  • Stamen 2009.01.03 12:52

    오미크론에서도 사실 네오드럼용으로 발매한건데 나름 라이벌 게임인 PS2용 드럼매니아에 물려서 할수도 있다는 아이러니한 패드긴 하죠 (...)
    게다가 코나미는 다른건 아케이드 콘을 잘 만들면서 드럼매니아는 발매는 커녕 "꼬우면 야마하꺼 DTXplorer 사서 하셈" 이라는 광고지를 껴주는 상황 -_-;
    저 셋탑박스는 V시리즈 오면서 개조하면 정상적으로 작동을 하긴 하는데
    최근 발매된 드럼매니아 MPG랑 V3에선 또다시 코나미가 키 맵핑을 바꿔놔서 심벌+베이스+하이햇 을 동시에 치면 곡을 빠져나가는 상황이 발생한다고 하더군요. 나름 해결방법은 곡을 시작할때 스타트 버튼을 연타하면 그 확률이 줄어든다고는 하더군요.
    네오드럼은 항상 사고싶은 마음은 굴뚝같은데 있는거나 잘하자는 생각에 그냥 투덱만 주구장창 파고 있습니다. 사실 저 역시도 저런것보다 실 악기를 배워보는게 더 좋다고 생각되네요.

    • shikishen 2009.01.04 09:14

      사실 코나미제 리듬게임 컨트롤러는 코나미 스타일을 제외하고는 다 문제가 있지요. 솔직히 비트스테이션 프로를 제외하고는 쓸만해 보이는게 없을 정도.. 집에서도 오토베이스로만 하다보니 마피골과 V3에서 그런 버그가 있는 줄은 또 몰랐네요....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 해돌 2009.01.03 21:56

    내 덕후인생에 한점 후회는 없다 ~다시 덕후로..........!!!!!!!!

    -냐오웅-

    덕후의 피색깔은 무슨색이냐!!!!!!!!!!!!!!!!!!!!!!!!!!!!!!!!

    -나이거-

    게임수집이 만능은 아니겠지 시대가 낳은 슬픈 콜랙터일지돌~


    어찌 됐든 집 옮기면서 근처 덕후중 최상레벨 우리 희덕군이~
    덕후물품을 처분한다니.......2009년도 시작은 남다른 느낌이겠군

    알고보면 희준이가 덕후가 아니라 그 방이 덕후의 방이었을지돌
    방이덕? 마상방덕? ~어젯든 적당히 하는것만 소장하는게 좋은듯

    나도 이것저것 팔고 싶다만 똥값이라 망설여지는군화~하악하악

    • shikishen 2009.01.04 09:15

      당장 둘곳이 없어져가니까 어쩔수가 없더라구요... 조만간 몇가지 더 포스팅하고 매각해버릴 예정이랍니다요.

  • antidust 2009.01.03 23:47

    나도 지금 집에 있는 아이템에 미련은 없으니 필요하다고 생각되면 팔아도 문제없어~.
    아, 그런데 이번 프라는 보내도 괜찮은거야? 곧 보낼 건듸.

  • 떠돌 2009.01.05 13:54

    오옹...드럼콘 드럼콘....하앍입니다. 저거 잘 활용하면 전자드럼용으로도 사용이 가능하지 싶은데요?

    • shikishen 2009.01.05 19:28

      PS2 컨트롤러를 pc에서 사용가능하게 만든 컨버터와 키보드 드러밍 프로그램이 있으면 어설픈 전자드럼으로 사용 가능하긴 합니다만, 강약 조절 같은 기능도 없고 전자드럼으로 삼기엔 패드도 모자란 편이고 그렇지요. 저렴하게 박자만 느껴본다는 의미로는 가능은 합니다. 일단은.

  • paxx 2009.01.06 11:54

    학생시절 목표가 DDR AC를 구매하는거 였는데

    현재는 코나미스타일 한정으로 판매되었던 DDR ASC를 구하는거죠.

    요즘 같은 환율에서는 일옥에 올라와도 걱정이 되긴 합니다. -_-ㅋ

    • shikishen 2009.01.06 13:24

      학생시절 목표는 달성하셨고 새로운 꿈이 생기셨군요~ 그런데 코나미스타일에서 DDR ASC 도 나왔었군요.. 몰랐습니다. 가격은 배송료 생각하면 정말 후덜덜할 듯 하네요...

  • 지나가다가 2016.01.03 20:01

    추억의 올드콘이 되어버린 네오드럼을 여기서 보는군요?
    저거 만드는 회사도 문 닫은거 같던데 베이스 페달 스위치가 다소 싸구려에
    내구성도 약해서 설상가상 거기에 킥으로 내리 찍어버리는 방식이라 얼마안가 스위치가 맛탱이가 가버리는것으로 아주 유명했었죠.
    부품도 못구해서 아마 애물단지가 아닐까 싶네요

    • 오토베이스로만 하다보니 그런 문제가 있는 줄은 또 몰랐습니다. 중고로 사서 중고로 되팔긴 했습니다만 갖고 있는 동안에는 즐겁게 갖고 놀긴 했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