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서류를 뒤적이다 갑자기 그런 생각이 들었다.

 지금 내 머리 속에선 페리스 나비다가 울려퍼지고 있고, 지금이 크리스마스 이브 혹은 크리스마스였으면 참 좋겠다는 생각 뿐이다.

 뜬금없기도 하지.

'열어보고 싶은 대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엇을 원하고 어디로 가는가  (2) 2010.10.01
인생의 쾌락  (2) 2010.08.22
지금이 크리스마스면 참 좋겠다.  (4) 2010.08.16
정말 미안합니다.  (9) 2010.04.26
결론은 목요일까지 유보  (6) 2010.04.19
저는... 나..쁜 아이여요!!!  (6) 2010.04.15

Comment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