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방대한 역사를 자랑하는 SD건담외전월드 중, 비교적 후반에 속하는 황금신화편은 예전에 카드다스를 소개하면서 몇 번 언급했던대로, 기동무투전G건담을 모티브로 한 이야기였다. 그러다보니 당연히 악역으로 마스터건담이 등장하는데, 당시 주력으로 전개되던 아이템인 원조SD로 발매되었더랬다. 몇 년 전 일옥에서 나름 저렴하게 올라온 것을 잽싸게 낙찰받아 소장하다가, 최근 사제코팅을 의뢰하여 만들어보았다.

01234567

 얼마전 포스팅했던 마룡검사제로에서 쓰인 아이언 블랙이 여전히 약간 빡빡하게 들어가는 관계로 핀을 조금 깎아주었다. 또, 코팅탓이라기보다 원조SD의 구성 특성상 폴리캡이 아닌 연질부품으로 구성된 관절의 불안함과 파손이 발생하여 조금 아쉬움이 남긴 하지만, 비교적 간단히 완성하여 코팅판 특유의 번쩍임을 즐기는 것은 실로 색다른 손맛이라 아니할 수 없다하겠다.

012345678910111213

 지금은 뭐 도저히 재발매할 것 같지도 않고, 기대도 하지 않는 원조SD라인업은 일옥을 통한 고전킷을 비싸게 구할 수 밖에 없긴 하지만, 그래서 그런건지, 그럼에도 불구한건지 팬심이 느끼는 만족감은 대단하다. 특히 이렇게 코팅을 입혀 나만의 화려한 킷으로 갖고 있다는 만족감은 더더욱... 다음번에는 어떤 녀석을 코팅해볼까나..?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