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작년 10월 이후 오랫만에 이 카테고리에 올려보는 TJ 미뎌 신곡.

 26724  Beloved~櫻の彼方へ~ Spanky
 26725  FALCO ~ファルコ~ 島谷ひとみ
 26722  Wonderful & Beautiful レミオロメン

 단 3곡이지만, 일단 개인적으로 호감을 가지고 있는 시마타니 히토미의 팔코. 예전에 무슨 게임이던가 애니던가 관련된 곡으로 쓰인 곡인데, 그걸 모르는 상태에서 한참을 듣고 보고 다녔던 곡. 시마타니 히토미 스타일의 창법과 멜로디, PV가 인상에 남았던 곡이었다. 문제는 여자곡인데다 나온지가 좀 많이 된 곡이라는 점... 아마 애니메이션 관련곡으로 등록되었지 싶은뎁.

 사실 가장 좋은 건 세번째의 완다호안뷰티포. 역시 코나유키 이후 관심을 두고 있는 3인조 레미오로멘의 겨울 노래로, 사실 타이밍이 좀 늦은 감이 없지 않지만 곡 자체가 좋으니 좋다고 할 밖에. 11월 말이었던가.. PV를 보고 한동안 좋아라 하면서듣고 다녔는데, 1월에 접어들면서 묘하게 관심이 끊긴 곡이기도 하다. 12월-연말이라는 분위기랑 어울리는 느낌이었는지도. 여튼, 담번에 노래방 가면 꼭 불러봐야할 곡이 생긴 것 같다. 레미오로멘 곡이니 좀 힘들긴 하겠지만서두.

 최근에는 이키모노가카리의 꽃은 벚꽃,그대는 아름답게(오역)와 유즈의 신곡 스토리가 매우 땡기던데 과연 노래방에 나올런지...

Comment +6

  • 오랜만에 글을 남기는군... 잘있지? 언제한번 노래방벙개 주선해줘~~~!^^;

    • 성님 못뵌지 오래된 것 같습니다... 정말 조만간 맛난거 먹고 노래방 가는 모임 만들어 보겠습니다. 겨울 마지막까지 건강 조심하십셔~

  • SMoo 2008.02.25 08:42

    그러니깐 요샌 일음 찾아서 들을 시간이 별로 없네 그려. 여튼 히라이켄 초초감사. 아싸아.

  • AyakO 2008.02.27 10:33

    본문과 하등의 관계도 없지만 토요일 저녁 시간 되십니까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