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클릭하면 커집니다.

출근길에 찍었던 길가의 개나리.

 - 3월 초에도 비슷한 생각을 했었지만, 4월 초순인 지금도 어쩐지 춥다. 분명 3월 하순 쯤에는 꽤 따뜻해서 반팔티에 잠바 하나 걸치고 다녔던 기억도 있고 서바이벌 필드에는 별다른 겉옷을 입지 않았던 기억도 있는데 4월이 되자마자 다시 쌀쌀한 느낌이 가득하다. 꽃샘 추위라는 말로 사람들이 흔히 표현하는 것처럼 쌀쌀한 날씨 속에서도 개나리는 피어나기 시작한다. 네이버블로그씨즌투인기블로거미령님의 전언에 의하면 이미 개나리 외에도 목련과 벚꽃의 만개 지령을 북쪽으로 보내두셨다고 하니 곧 이 부근에도 목련과 벚꽃이 피어나지 않을까 싶다. 그러고 보니 출근길에 목련의 꽃봉오리과 일찍 핀 왜벚꽃을 본 것 같기도 하고. 꼬출꽃을 든 남자와는 거리가 멀긴 하지만, 적어도 겨울과 봄의 경계를 알리는 꽃은 관심이 간다. 서울에서는 보기 힘들지만 우리 동네에서라면 구경할 수 있을 진달래도 있고. ....근데 쓰다 보니 김화뷁이 떠오르는건 왜일까... 음...

- 한동안 전자오락 이야기만 주구장창 올렸더니 문득 최근 글 카테고리가 전부 전자오락 뿐이다. 어제 올린 TJ미뎌 JPOP도 있긴 하지만... 개인적으로 취미에 대한 집중 사이클이 건프라에서 다시 비디오 게임으로 넘어온 것 같다. 활자도 다시 눈에 들어오는 걸 보면 올 봄에는 책도 좀 읽을 수 있지 않을까. 이전 포스팅에도 적었지만, 요즘 열심히 하고 있는 건 출퇴근길의 수퍼로봇대전W와 파이널 판타지 12 가 주력. 곁다리로 아머드 코어4와 디맥2를 하는 중. 아마 이걸로 5월말~6월초까지는 넉넉히 즐길 수 있지 싶다. 문제는 이런 템포라면 차기작으로는 NDS용 파이널판타지12~레버넌트윙 과 프습용 파이널판타지택틱스~사자전쟁이 유력시 된다는 건데... 대작 시리즈인 파판에 매진하는 것도 좋지만 다른 게임들에도 눈을 돌려보고 싶긴 하다.

 - 간만에 케로로빵 하나 먹어보았다...
012

 - 점심을 푸짐하게 먹었더니 잡담이 이어지려고 한다. 그러나 문득 시계를 보니 점심시간이 살짝 오버. 오늘 방송은 여기까지입니다. 청취해 주신 여러분 감사드립니다. 딸꾹... 어라... 사이다 없어? 사이다?

Comment +16

  • 해돌 2007.04.05 17:42

    케로로 궁국의 어쩌구 하는 보드게임인지 뭐시깽인지가 문구점에 있길래~
    이거 사다가 쭌이나 같다줄까 하는 생각이 들더군..........

    근데 너 정말 학교앞 문방구 함 가봐.......케로로 관련상품이 꽤.........므흣 값도 싸고

    • 어쩐지 그런 쪽에는 관심이 잘 안가요.. 오피셜한.. 기로로-가루루 관련쪽에만 관심이 가고 요즘은 특히나 관련상품에 많이 심드렁해져 버린 거 같아요.

  • 날씨는 추운데 어느새 꽃은 피었더라고요. 놀랐는데 하긴 날짜는 이미 4월이라니...
    오늘은 좀 따뜻한가 싶기도 한데, 봄 날씨가 지속되었으면 좋겠어요~

    • 어젯밤부터 상당히 포근해 졌어요. 오늘 아침에 나오는데 상당히 따습더라구요. 신도림역 앞에 벚꽃과 목련도 피었고 말이죠... 따뜻하고 즐거운 금요일 되세욥~

  • 진주웅~ 2007.04.05 21:56

    와..개나리 무지 많이 폈네요.
    이동네는 꽃보기가 너무 힘들어요. 그나마 요번주 들어 목련꽃이 조금씩 피고있긴 하지만요...
    개나리는... 음... 저렇게 많이 피진 않았고 30%정도 핀건 봤는데 왠지 시들시들....;;;;;;
    올 봄은 봄 같지가 않은거 같아요. 바람도 굉장히 많이 불고.. 날씨도 변덕스럽고..
    봄 왔다 싶으면 금방 여름올거 같은 불길한 느낌이....

    • 우리집도 북쪽이지만 히메네 동네는 조금 더 북쪽이니깐.. 그래도 이번 주말이나 다음주 초면 피지 않을까 싶네. 지금은 이렇게 쌀쌀하네 어쩌네 해도 이달말-담달초면 덥다고 난리칠 것 같다는 생각이... 환절기 감기-황사 조심하셔~

  • 미령 2007.04.06 00:15

    이 태그 표절쟁이 같으니라구!!! 헤헤헤...
    날씨가 미쳤는지 요즘 또 춥네요.
    (일본은 이틀전엔가 눈이 왔다네요...북쪽지방이긴 하지만;;; )
    벚꽃은 조만간 필테니 기다려 보십셔~! ㅋㅋㅋ
    근데, 저 케로로빵은 겉모양이 만화에서의 [우주부침개]인가(정확한 이름이 기억안나네요) 하여간, 그 부침개가 연상이 됩니다...??? ^_^;

    • 제가 또 사실 표절의 달인이지요. 죄송합니다... 오늘 출근하다보니 신도림역에 벚꽃과 목련이 피었더라구요. 오늘 아침은 포근하던데 부산은 어떤가 모르겠네요.
      우주부침개라면.. 아마 우주오코노미야키가 아닐까 싶네요. 살아서 펄떡거리고 잡아먹느냐 잡혀먹히느냐의 대결이 백미인 요리라고 하더군요.. 음..

  • SMoo 2007.04.06 09:59

    이제 어린이대공원에서도 꽃 축제가 열린다고 하는군. 핑계김에 학교나 함 가봤으면 좋겠구먼. 꽃이야~팥이야~

    • 5월 중순에 축제도 있고 하니 그때 한번 가볼까 싶긴 한데... 그땐 다른 꽃이 피어 있겠군. 현역애들 토욜에 꽃놀이 간다더라.

  • fuse7 2007.04.06 10:44

    어제 어린이 대공원에 갔다 왔는데 아직은 싸늘해서인지 꽃이 그닥 많이 피지는 않았다. 다음주에나 한번 소풍겸 해서 가볼만 할거 같네. 무료화 되고 나서 오히려 시설이 더 좋아진 느낌이야. 괜찮더군..
    글고 너 게임 꽤 해주는구나~ 난 배틀필드 18번째 미션에서 왕 짜증나서 갑자기 게임에 대한 매너리즘이 생겨버리네..예전같았으면 오기로 계속 도전했었을 텐데 말이지...하여간 양키들의 그 터무니 없는 난이도는 정말 짱난다..이놈의 게임은 난이도 조절도 안되 젠장...

    • 양키 게임들 난이도라는게 원래 그렇지요 뭘... 저야 애인도 할일도 별로 없으니 남는 시간에 게임이나 하는 거죠 뭐. 건프라는 요새 살짝 뒷전이 되어 버린지라..

  • elfir 2007.04.06 18:41

    꽃 구경 가야죠. 희준형.

  • 2007.04.06 23:54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