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01234


 나온 줄 모르고 있다가 블로그 지인 dung님의 포스팅을 보고 홍대가 냉큼 집어온 3권. 내일이면 진격의 거인 6권도 나오긴 하지만 내일은 아무래도 홍대를 나갈 수 없을 것 같아 그냥 집어왔다. 흘흘. 단순한 옴니버스 개그스토리를 약간 벗어나서, 충실히 이야기가 진행되는 느낌을 주는 한 권...이긴 한데, 주인공 미타라이의 둔감함과 나름 할렘 구조는 여전히 좀 답답하고, 리츠코와 노리코를 넘나드는 카네나리 등, 번역의 아쉬움이 곳곳에 눈에 띈다. 또한, 표지부터 그렇고 내용 전개 중에도 전체적으로 그림체가 통일되지 않은 느낌이라서 특히 주인공 미타라이는 종종 누군가 싶을 정도의 느낌... 

 뭐, 단점만 열거해 놓은 느낌이지만 허니컴 특유의 가볍고 심각함없는 가운데 느긋하게 그려나가는 개그와 분위기는 여전히 맘에 든다. 부담없이 맘 놓고 가볍게 읽어나갈 수 있어서 좋은 허니컴. 4권은 언제 나오지? 

Comment +2

  • dung 2012.03.01 00:02

    몇달후에는 나오겠지요?
    그래도 생각보다 단행본 나오는 속도는 빠른것 같아요.
    편집부에 누가 좋아하는 분이 계신가 하고 생각해봤어요. ^ㅂ^

    • 저도 생각보다 빠르구나 싶더라구요. 예상치 못하게 발매되어 있고 말이죠. 일단 재미있는 작품이니 팍팍 발매해 줬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