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 색선희준 블로그

1. SD 건담 레기루스

01234567891011

 처음 등장과 마지막 퇴장 장면의 갭이 너무나 커서 활약을 기대했던 시청자들에게 많은 허무함을 남긴 베이건의 건담, 건담 레기루스. 알파벳 표기를 보면 레길리스 정도가 맞는 것 같은데 공식 표기는 레기루스 또는 레길레스라고 하는 듯.. 뭐가 맞는 건지...

 프라모델 자체는 기존 AGE1, 2, 3 와는 달리 딱히 웨어 환장기능 같은게 없기 때문에 조형과 프로포션에 집중한 느낌이다. 기왕이면 색분할에도 신경을 써줬으면 싶지만, 스티커만으로도 느낌 좋게 완성할 수 있는 점은 고맙다. 눈은 최근의 LBB와 비교하면 좀 아쉽지만 충분히 교체 기믹을 이용할 수 있고, 사진에는 없지만 말 많았던 뮤탈 기믹도 재현할 수 있다. ....꽤 괜찮게 나온 건 사실이지만서도... 뭔가 볼륨이 작다는 느낌은 지울 수가 없네...

2. 중제 SD 건담 삼국전 효령황제(영제)

012345

  삼국지 원전에서도 잠시 등장하는 효령황제. 삼국전에서는 후사가 없이 여포에게 살해당하고 옥새를 빼앗기는 역할이었다. 그러나 황제를 매우 좋아하는 중국인들의 특징 때문인지, 이 마이너한 배역이 중국 오리지널 킷으로 발매되어, 싼 맛에 구해보았다. 킷에 대한 감상은...  ....더 이상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그냥 이런게 있구나.. 정도로만 생각하시라.

Comment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