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케로로 빵 3개

식도락2006. 8. 19. 12:38

오랫만에 돌아온 케로로빵 이야기. 언제나 협찬해 주시는 Yuirin 형님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01

먹은지 좀 된, 기로로의 초코크림빵. 타이틀 그대로 약간 밋밋한 초코크림이 들어있는 빵. 큰 기대를 하지 않는 쪽이 좋을거라고 생각한다. 기로로의 코스츔은 언젠가 나왔던 전대물의 패러디였는지 레이싱의 패러디인지 기억이 가물가물....

차분한 도로로는 좋지만, 변신 술법과는 관계없잖아?

이번에는 동생 antidust의 페르소나, 도로로의 모카마블샌드. 연한 커피맛과 부드러운 빵이 먹을만한 느낌이었다. 하지만, 변신술법과 차를 마시는게 대체 무슨 관계란 말인가?

바뀐 태그가 그려져 있지만 속은 기존의 태그..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 인공적인 파인애플향이 가득한 슈크림이 빵안에 도넛 모양으로 소량 들어있는, 퍽퍽한 빵. 쿠루루도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빵까지 맛이 없다니...

사실 케로로빵은 거의 내가 사먹은 적은 별로 없다. 협찬으로 제공해 주시는 선배 덕분에 출출한 오후를 달래주는 옵션이 되거나, 가끔 늦잠잔 아침의 식사가 되어주는 정도. 유통기한을 보면 알겠지만 다들 좀 시간이 지난 빵들이지만, 기로로빵을 먹었을 때쯤 파란블로그의 개악이 시작되는 바람에 올리지 못했던 것을 오늘 올려본다. 아침 5시 반에 눈을 뜨고 잠을 못자니 아주 짜증이 밀려온다. 날은 또 날대로 덥고... 이렇게 되면 저녁때 신촌이나 나갈 수밖에 없지 않은가!! 근데 꽤 여러가지를 한 것 같은데 이제 점심때로군. 빵 먹고 싶어지기 전에 라면이나 끓여볼까나...

Comment +12

  • 그런데 저런 빵에 진한 초코크림이 들어있다면 뭔가 이상할 것 같아요. 목 마를 것 같...;
    촉촉하고 진한 초코케익이 먹고 싶군요. +_+
    쿠루루도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빵까지 맛이 없다니...라니... 으하하;

    • 노!노!노! 쪼꼬는 진해야 합니다. 그래야 먹는 사람도 신이 나는 법이지요. 쿠루루는... 케로로 소대에서 그다지라는 거지 싫어하는 것은 아니랍니다..

  • 아 갑자기 모카빵 먹고 싶어졌다. 힝. ㅠ.ㅠ

  • kyung 2006.08.20 05:33

    ..아..역시 도로로..>.<

    • 도로로에 관심있으시군요. 그러고보니 어제 맡쨩이 준 핸드폰 줄이 도로로였던가... 언제 또 뵙나요?

  • 키란 2006.08.20 09:02

    배고파지네요.......(..)
    맞아요 역시 쪼꼬는 진해야 제맛입니다! *-_-*
    태그에 있는 똘망똘망한 타마마가 귀여워요;ㅅ;

    • 키란님이 쪼꼬를 아시는군요!! 반갑습니다, 반갑습니다. 개인적으론 타마마는 우뉴~~~!! 하는 질투모드가 최고인 것 같아요.

  • Teres 2006.08.21 13:00

    복면을 쓰고 차를 마시고 있다는 것 자체가 놀라운 도로로구만!

    • 그건 그래. 그러고보니 SD 무사 마크로스 프라에 들어있던 만화에서 비슷한 내용이 있었지. 민메이 히메가 무사 마크로스는 차를 어디로 마시는지 빤히 쳐다보는 내용의 4컷만화가.

  • 그럼 저 혼자 낚인거? 쿨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