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앞에 포스팅한 엑시아 FG는 사실 이녀석 때문에 시작된 것이다. 아스트레아는 TV판 본편인 OO의 외전으로, 본편보다 한세대 이전세대가 만들고 활용했던 건담 아스트레아가 활약하는 이야기인 OOF에 등장하는 주역기체 되겠다. 캐릭터 디자이너가 오네가이티처 시리즈와 야겜 러버즈 등으로 유명한 분이신지라 찬반양론이 좀 있긴 하지만 개인적으론 좋아하는 디자인이라 전혀 문제되지 않는다.
01234

 아스트레아는 한세대 이전에 사용하던 하얀색과 OO본편과 패러렐로 진행중인 외전에서 등장하는 붉은색+안면마스크 착용 버전 두가지가 존재하는데, 도색과는 인연이 별로 없어서 하얀 사출색을 스트레이트로 만들어보았다.
01
 제목과 마찬가지로, 프라모델-피규어 전문지 전격하비에 연재되는 기획의 기체를 개조파츠 형식으로 부록제공한 것이 이 아스트레아 킷의 출처이다. 문제는 본체에 해당하는 부품을 HG엑시아에서 유용해야 한다는 것. 설정도 아스트레아의 설계를 바탕으로 후계기가 된 것이 엑시아라는 설정이니... 머리와 어깨 장갑, 일부 디테일한 부분을 제외하면 거의 전 부품이 사실은 HG엑시아의 것이다보니 각종 무장류와 얼굴을 제외한 머리부품이 남아서 요 앞 포스팅인 FG 엑시아를 만들게 되었다..라는 것이다.
012
 지금도 구할 수 있을것 같긴 한데, 1/100으로 추가 무장들까지 함께 발매된 터라 별 의미가 없을 것 같은 1/144 아스트레아. 개조 파츠라곤 해도 매우 간단하게 만들수 있었고, 별매로 구매한 전용 습식데칼로 살짝 장식도 해주고 해서 개인적으론 만족스러웠다. 다음 번 킷은 OO나드레로 할까 OO티에렌으로 할까 HGUC 뉴로 할까.. 행복한 고민중.

Comment +4

  • 해돌 2008.05.12 17:17

    자자~슬슬 이사준비 해야지..........행복한 고민중인 동생에게~
    걱정스러운일을 상기 시키며 페이스 다운 시키지..........므흣

    근데 요즘 건담 따블오 20화까지 봤는데 완전 재밌다~엑샤 하나 갖고 싶기도

    하지만 난 건덕후가 아니라서 ........집에 조립 안한거나 해야하는데~으앙

    • shikishen 2008.05.12 20:48

      그 정도에 페이스 다운 될 것 같았으면 시작도 안했답니다요. 우후훙. 더블오 재밌지요. 1/100 엑시아 무척 잘 나왔으니 땡기면 질러보셔요~

  • Deepthroat 2008.05.13 23:03

    이거 살까 했지만.. 같은거 두개 살 수는 없다는 일념하에.. gg

    • shikishen 2008.05.16 13:26

      같은게 아니라 엑시아와 아스트레아는 전혀 다른 기체인디요.. ...좀 비슷하긴 하지만서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