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최근 한달 동안 소속과 출신과 혈연과 지연과 학연이 모두 다른 지인들에게서 공통적으로 들은 말이 있는데, 그게 참 슬프게도

"너 살쪘다?"(근성체로 읽어주세요)

 오래전에 유행하던 괴담에도 나오던 명대사에 의하면 내 몸 내가 안다고 했던가. 그래, 알고 있었다. 내 마음 한구석에는 학창시절의 내 모습인 뚱땡이가 자리잡고 있었다. 덕후이지만 덕후가 싫어서 안여돼는 피하려고 안경도 평소엔 안쓰고 여드름도 손에 잡히는대로 터뜨리고 과식도 피하고 있었지만, 나잇살이라는 훌륭한 핑곗감과 함께 비만은 다시 10년전의 사이클을 멀리 돌아 내게 돌아온 것이다.

 뻥인지 진짠지 모르겠지만, 미국의 어떤 회사에서는 이혼자, 비만자, 흡연자는 아무리 능력이 있어도 일정 직위 이상 올리지 않는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있다. 자기 관리가 되지 않는 인물이 어찌 회사를 관리하겠냐는 의미라고 하던데, 정확히는 기억나지 않지만 대략 저런 의미였던 듯 하다. 미쿡놈들 별걸 다 따진다 싶다가도 제법 그럴듯하기도 한, 그런 느낌이었다.

 어쨌거나 저쨌거나, 이런저런 핑계로 점점 몸쓰기를 게을리하고, 그나마 유일한 운동이었떤 서바이벌게임도 힘들고 빡센 산악전에서 평이하고 비교적 체력소모가 적은 평지전으로 양상이 바뀐 결과 평소의 나태함이 한조각 비계가 되어 피하지방을 잠식한 것임은 부정할 수가 없다. 원래 뚱땡이였던지라 지금의 겉보기 등급도 과히 나쁘지 않다는 비열한 자위행위는 이제 그만해야 할 듯 하다.

 사실, 내일이면 도착할 메를기열쌀릿훠ㄹ자간즈오부파토리앗토를 열심히 달리기 위해 마음을 다잡아야 할 때이지만, 일단 다가오는 여름에 배때기에 돔 대가리를 달고 다니는 건 조금 자제해야지 싶다...는 생각에 10년전의 DDR 3RD를 꺼내어 좀 뛰어줬다는 이야기이다.

...사생활을 팔아 히트수를 채우는 포스트를 정말 싫어하긴 하지만..일단은 그렇다는 이야기.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50,000  (8) 2008.09.10
40,000 Hit...  (10) 2008.07.07
비만은 나태의 상징  (14) 2008.06.11
30,000!!!  (10) 2008.05.06
고마워요  (14) 2008.03.23
2008년 3월 중순, 근황  (9) 2008.03.15

Comment +14

  • eihabu 2008.06.12 08:23

    희준형의 과거사진을 보여준다면, 아마 성형의혹이라도 일어날듯...
    살속에 날렵한 턱선이 숨어있을 줄이야 ㅎㅎ
    아령하나 사서 근력운동 시작하는게 어때?
    방에서 하루에 3~40분만 투자해도 효과가 상당할듯..

    • shikishen 2008.06.12 13:23

      근육을 만들고 싶은게 아니라 살만 빼고 싶은 거니깐.. 일단 줄넘기나 디댤로 좀 달려보려고. 역시 좀 무리였어도 4월에 헬스를 끊었어야 했어..

  • SMoo 2008.06.12 13:14

    그러니까 맥주에 치킨은 쫌 자제를.

    • shikishen 2008.06.12 13:23

      안그래도 요즘 좀 자제 중. 저번에 너랑 병규랑 먹은게 끝인가부다.

  • 저는 대학교 1학년 1학기 때까지 80kg였다 여름동안 근성으로 60kg까지
    빼긴했었는데, (비결은 아이노치카라? 낄낄)
    지금은 뭐 예비군 포스 작용인지 72kg…(ㄱ= ) 아아 내 몸에 절망했다~!!!!

    • shikishen 2008.06.12 13:24

      역시 아이노 치카라가 조낸 중요한 거지... 내가 딱 72만 되면 좋겠는뎁.. 군대 갓 제대했을 때만해도 그랬는데.. 젠장..

  • antidust 2008.06.12 13:59

    형 위핏하면 잘 할 것 같다...
    나도 그러고보니 피곤하다고 위핏을 4일을 쉬어버렸군. 반성해야지 -_-

    • shikishen 2008.06.12 16:14

      ...위핏은 언제 샀다냐... 겜도 좋고 운동도 좋지만 만성피로는 어쩔 수 없지.. 운동으로 피로를 이겨내보자꾸나...

  • 중년 2008.06.12 14:14

    전헬스하니까 살은 잘안빠지고

    어깨가 각이 잡히더군요 젠장.

    • shikishen 2008.06.12 16:15

      각이 잡혔다는건 운동효과가 있다는 거네. 너도 인생의 승리자구나.

  • eihabu 2008.06.13 08:35

    몸속에 근육량이 늘어나면
    기초대사량이 늘어나서...살이 안 찔 확률이 높다...
    뭐 이런얘기를 들어본거 같아 권해주는 거이지 ㅎ

    • shikishen 2008.06.13 09:18

      그건 알고 있는데... 음... 귀찮아서 핑계대는 거지 뭐... 일단은 그나마 자신있는 뜀박질부터..

  • Min 2008.06.16 08:24

    여기서는 맥주에 치킨은 정말 기본적인....;;; (근데 몸은 한국에 있을때보다 줄었음둥~)

    • shikishen 2008.06.16 13:19

      유학생활이라는게 몸이 망가져서 살이 찌거나 아니면 이런저런 마음고생으로 살이 빠지거나 하는 경우가 많더군요... 건강관리 잘 하시기 바랍니다. 영국의 치킨맛은 어떤지 또 궁금해 지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