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고마워요

이야기2008. 3. 23. 22:25
 고마워, 스테파니. 그대가 부르는 프렌즈는 너무나도 좋구려. 덕분에 앨범도 선물받아서 듣다보니 다른 곡들도 좋은 곡이 많구려. 고마워. 고마워요.

 고마워요, 카와무라 류이치 성님. 성님의 목소리는 내겐 딱 좋을 정도로 느끼해서, 루나시 시절의 곡들도, 10년전 솔로곡들도, 최근의 에버그린에서 다시 부른 곡들도 너무나 좋네요. 추억이 어려있는 BEAT와 I LOVE YOU는 심금을 울려주네요. 고마워요. 고맙습니다.

 고마워요, B'z, SMAP, SUNSET SWISH. 당신들이 부른 고마워요(ARIGATO)는 이따금 정말 고마운 마음이 들게 해주는 힘이 있네요. 멋지다는 말로는 다 할 수 없는 B'z, 노래 실력과는 관계없이 좋은 SMAP, 그리고 새삼스럽게 고마운 SUNSET SWISH. 모두모두 고맙습니다.

 노래방을 좋아하고 드럼을 잘 치고 싶어서 열심히 우주의 의지에게 전파를 보내고만 있어도, 새삼스럽게 고맙다는 느낌이 드는 노래들이 있어서, 잠들기 아쉬우면서 내일 아침에 다시 찾아올 월요일이 두려운 밤에 고마운 마음에 적어보았다.
 
 뭐, 어디 고마운게 노래뿐이랴. 정말 고맙다고 꼭 말해야 할 사람들이 손 닿는 가까이에, 눈길 닿는 거리에, 휴대폰 전파가 닫는 거리에, 네트워크 회선이 닿는 지구 반대편에 얼마든지 있는 걸. 모두모두, 정말 감사합니다. 존재해 주어서, 살아 주어서, 저를 만나주어서.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만은 나태의 상징  (14) 2008.06.11
30,000!!!  (10) 2008.05.06
고마워요  (14) 2008.03.23
2008년 3월 중순, 근황  (9) 2008.03.15
2008년 와이트데이?화이트데이?  (8) 2008.03.14
한 번 쯤 해보고 싶었던 키워드 이야기.  (8) 2008.01.10

Comment +14

  • SMoo 2008.03.24 08:26

    전파만 보내지 말고 연습을 하란 말이다. 버럭버럭

    • shikishen 2008.03.24 09:52

      연습을 하라는 생각에는 연습을 하지 않으면 이루어지지 않는다는 부정적인 생각이 끼어있는거야. 우주의 의지는 그러한 부정적인 생각도 받아들여 충실히 이루어낸다구. 우선은 믿고 또 믿으며 전파를 보내는게 먼저란다.

    • SMoo 2008.03.24 16:05

      괴전파를 보내버릴테다. 찌릿찌릿

    • shikishen 2008.03.24 19:16

      아! 찌릿찌릿하다!

  • 해돌 2008.03.24 21:56

    어느날 찌릿한 느낌이 든다면 쭌이가 보낸 괴전파와 텔레파시가 통한건가?~

    통하였느냐........무엇에 쓰는 전파인고? 고 파시 고 파시~고고 쉿끼

  • 헛! 이놈..제대로 연습하는 구나...대단한놈...ㅡ.,ㅡ;

    • shikishen 2008.03.28 14:01

      그래서 그런지 몰라도 요즘 좀 유쾌하다. 으하하!

  • 왠지 난 하기만 하면 잘 할꺼라고 생각하다가 한심한 사람이 되어버린 만화가 생각나는데...

    하지만 범사에 감사하는 너의 모습에 솔직히 많이 놀랍다. 우리 신흥 종교를 만들어서 때돈을 벌자. 전파를 보내면 돼?

    • shikishen 2008.03.28 14:07

      그건 자기가 '하기만 하면' 이라고 생각해서 그런 것이지. 난 다 이루었고 그 사실에 감사하는 거라니깐. 전혀 다른 거야.

  • 중년 2008.03.25 22:53

    전 소녀시대에게 감사하고 삽니다

  • 보내신 전파는 잘 수신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