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원래 미술에 재능이 없는 인간이 하고 있는 프라모델이다보니 늘 간편한 건프라 위주로 진행하던 건프라 라이프. 고토부키야의 세세한 디테일도 좋고 hg의 무난함, SD의 귀여움, MG의 만족감 만으로도 프라모델 라이프는 충분하다고 생각해 왔는데, 최근 모델러로 죠브체인지(...)를 진행중이신 서바이벌팀 블랙라군 팀장님의 영향으로 저렴하고 간편하기로 소문난 자동차 프라모델-오토모델에 도전하게 되었다...는 이야기.
차체제작중...

샴페인골드스프레이와 마감제를 올린 상태

차체제작중...

플레시를 터트렸는데..괜한 짓 한 듯.

 국내 유수의 취미 관련 기업 아카데미-완구데미라는 등 비하하는 사람들도 많지만 항공기, 전차, 오토모델, 전동건 등의 취미관련 제품을 제작-수입하는 국내업체 중에서도 독보적이라고 할 수 있는 업체이기도 하다. 외국 업체라고 다 우수한 것도 아니고, 외국업체의 희귀한 프라모델들도 이런건 뭐하러 만들었나 싶은 것들도 있으니.
01234567891011121314
 이 킷은 아카데미에서 수출용으로 제작하기 전에 라이센스없이 생산한 내수용 제품이라고 하더라. 그래서 BMW의 로고도 없고, 형태도 오리지널 미니쿠페 컨버터블과는 조금 다르다고도 하고... 그렇지만 부담없는 가격과 오토모델 초심자를 배려한 런너 구성과 설계가 돋보이는 좋은 킷이라는 평가를 읽고 오토모델 제작에 도전해 보게 되었다. 원래 붉은 색인 차체는 샴페인 골드 스프레이로, 내장 중 은색 부분은 건담마커 골드와 맥기 실버를 이용하여 도색하였다.
012345678910111213141516
비교적 작고 간편했던 작업과는 달리, 건프라와는 다른 오토모델 킷 특유의 존재감이이라는 매력을 느낀 작업이었다. 완성 단계에서 제작에 좀더 세심함을 기울였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남긴 하지만, 언제가 될 지 모를 다음번 킷 제작을 위한 공부라고 생각하기로 했다. 오토모델, 밀리터리 모델 등의 매력은 실물의 정교한 축소와 재현이라고 생각하시는 분들께는 별로일지 모르겠지만 오토모델 초심자에게는 희망과 긍정을 주는, 그런 좋은 킷이라고 하겠다. 이번 작업을 통해 좋아하는 컬러링으로 미니 컨버터블을 몇 대 모아볼까 하는 생각을 잠시 해보았을 정도로 말이지.

'구암뿌루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밀리터리] FUSE 형님의 완전도색 처녀작  (8) 2009.04.25
[건콜] YUIRIN 형님의 건콜  (2) 2009.04.24
[AUTO] 아카데미 미니 컨버터블  (15) 2009.03.14
[PG] GAT-X105 STRIKE  (9) 2009.02.08
ZOIDS  (6) 2008.09.27
멋대로 기획 - 2007년 뜨거웠던 것 #4  (8) 2008.01.30

Comment +15

  • antidust 2009.03.18 09:25

    잘 만들었잖아? 하긴 건프라도 요즘은 MG도 맨 버전 2.0에 새로움이 없으니 이런 쪽으로 가보는 것도 좋을지도.

    • shikishen 2009.03.18 13:10

      제작에 동기부여가 잔뜩 되었으니 자연스럽게 만들게 되었달까... 뭐 그런 느낌이었지. 근데 확실히 건프라보다는 손이 많이 갔었더랬지. 자, 이제 너는 발시오네에 도전해 볼 차례다. 아님 육전셋의 도색에 도전해 보거나...

  • 떠돌 2009.03.18 09:32

    개인적으로 보유하고 싶은 차 중 한개에요.. 이상하게 작은 차들에 매력을 느낀다능;;;

    • shikishen 2009.03.18 13:11

      난 자동차에는 욕심이 없는 편인데, 이거 만들면서 오토모델 및 실차에 또 관심이 가더라구... 애정이 있으면 만들어 보게 된다는건 건프라와 매한가지인거 같어. 나도 큰 차 보다는 작은차가 좋더라구. 내 로망은 폭스바겐 뉴비틀...

  • fuse 2009.03.18 10:46

    깔끔한 도색에 한표. 그런데 후면에 보이는 것은 접합선인가..
    색분할이 잘 되어 있는듯 하군 깔끔한게 좋군화..

    • shikishen 2009.03.18 13:12

      접합선은 거의 없는 킷이구요, 앞뒷쪽에 파팅라인이 좀 있는 편이에요. 색분할이 정말 잘 되어있어서 오토모델 입문자에게는 정말 최고인 듯 합니다.

  • eihabu 2009.03.19 09:22

    "엥? 형이 왜 이런 킷을??"이란 의문이 들었지만...

    선물용이라는 말에 바로 이해해버렸다.

    • shikishen 2009.03.19 13:06

      요런 이해빠름쟁이 같으니라구... 만들어보니 재밌더라구.

  • Deepthroat 2009.03.19 12:18

    도색하지 않는 건프라가 좋아열

    • shikishen 2009.03.19 13:06

      근데 데칼이나 부분도색을 시작하면 더욱 좋아집니다.

  • 해돌 2009.03.19 14:04

    자~이제 삐삐에게 딱부리 방망이로 크게 해달라고 해~
    대마왕 손아귀에 니나를 구하러 가야지~ 응?

    • shikishen 2009.03.19 15:12

      마왕이 니나를 잡아가면 니나는 팔꺾기로 마왕의 관절기를 빼놓고 탈출할 것 같은데요. 불쌍한 우리 안나...

    • 해돌 2009.03.20 16:35

      마왕이 스티븐 씨걸이라면?? 관절기 대격돌인가

  • 뱀선생 2009.03.24 11:47

    믐..-ㅅ- 일격살충 호이호이상 고토부키야로 발매 한다더라..담번엔 그런거 어떠냐;

    • shikishen 2009.03.25 16:46

      내 비록 덕이지만 반짝 유행으로 지나간 씹덕물까지 건드릴만큼 자비롭진 않아... 라기보다 소체는 맘에 들던데 코스츔을 입혀놓으면 가동범위가 확 주는게 보이고..뭣보다 비싸서 안지를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