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주말에 잠시 놀러갔던 fuse 형님의 집에서 본 전차 모델. 개인적으로 밀리터리를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데다 조립 자체가 벅찬 킷이 전차-함선-항공기 등의 밀리계열 프라모델이라 손대지 않는 영역인데, 건프라를 초월하여 사재기병에 슬슬 가까워지고 계신 형님의 에어브러시 및 완전도색 처녀작인 전차가 너무 예쁘게 잘 되어서 가지고 있던 카메라로 사진을 찍어보게 되었다.
0123
 어쩌면 내가 밀덕이 아니라는 말에 동의하지 않는 분들도 계실지 모르겠지만, 실제로 나는 밀리터리적인 지식은 그다지 없는 편이다. 다만 서바이벌 게임용 전동총에 약간의 관심이 있고 그 몇 가지 안되는 총에 대한 단편적인 지식만 가지고 있을 뿐. 실제로는 전쟁영화도 그리 좋아하지 않는 편이고. 있으면 보긴 하지만.
01234
  아무튼, 이 전차에 대한 지식이 없어서 전차의 제식 명칭도 알지 못하긴 하지만, 건프라의 영역을 넘어 본격적인 전차 완전 도색에 처음 도전하셨다 하는 전차의 완성도가 깜짝 놀랄만큼 높아서 fuse 형님의 허락을 구해 허접한 사진으로나마 이렇게 소개해 본다.
01234567
012
  개인적으론 지난번 미니컨버터블 제작 후 오토모델 쪽에는 약간 관심이 생긴 상태긴 하지만 이렇게 본격적인 밀리터리 프라모델 제작은 앞으로도 안하게 될 것 같아, 모델러의 길을 걷기 시작한 fuse 형님의 열정이 그저 부러울 뿐. 다음 번에도 멋진 작품이 형님의 손에서 탄생할 수 있으리라 기대해 본다.

Comment +8

  • fuse 2009.04.27 09:13

    할 때는 매우 고생스럽다고 생각했지만, 완성후의 뿌듯함은 아주 좋았음.
    나중에는 좋은 카메라와 포토 스튜디오도 갖추고 사진을 찍고 싶은 맘도 있고,
    그만큼 포토샵도 공부해보고 싶은 생각도 있다능..
    연습삼아서 계속 색칠 연습이나 해봐야지..

    • shikishen 2009.04.29 13:18

      비넷과 디오라마 완성이 보이는 그날까지 응원하고 있겠습니다~

  • yuirin 2009.04.28 15:37

    감탄...또 감탄.
    중상급 모델러가 쉽게 되는게 아닐텐데 정말 감탄하고 있음.
    이러다 라군팀장님이 스케일모델러로 전업하는게 아닐지...

    • shikishen 2009.04.29 13:19

      처녀작의 퀄릿을 보고 그저 감탄만 했다지요. 그래도 본업을 잊고 전업하실 일이야...

  • Deepthroat 2009.04.29 18:50

    우왕국

  • 해돌 2009.05.01 21:32

    복빡이가 보기엔 그래도 (어떤??) 나름 섬세한 남자라서~

    어릴때부터 그림에 남다른 소질이~뭐 그런게 다 바탕이 되는듯

    이거 한다고 전문서적을 쏠친듯히 솔찮히 봐제끼더니~

    처녀가 애를 배도 할말이 있다고.............처녀작 치곤 꽤 잘한듯

    (문법을 뒤죽박죽 해버리면......처녀가 마굿간에 할말이 있어 애를....응?)

    • shikishen 2009.05.03 08:34

      fuse 형님 원래 섬세한 남자 맞아요.. 원래 그림도 좀 되시고... 요번 도색작도 매우 기대가 되는 중이라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