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예전에 비하면 규모가 좀 줄었지만, 그래도 여전히 우리집은 작은 동물농장이라는 생각이 든다. 예전에는 염소에 토끼까지 있었지만 지금은 닭-개-고양이-조이드 정도인가. 디카가 똑딱이라 오다가다 걍 생각나면 몇장씩 찍어두고는 혼자 보고 지워버리거나 저장하거나 하지만, 지난달 쯤 영입된 뉴페이스 깜이 때문에 덩치 작은 놈들 몇 놈만 올려본다.
01
1번 타자는 내 방 앞 하얀 진돗개 진구. 진돗개라고는 하는데 정확히는 잘 모르겠다. 우리 식구가 아니면 짖어대는 걸 보면 그래도 식구 구분은 하는가 보다 싶다가도, 서바이벌이 있는 날이나 총 정비할 때 소리만 들려도 집안에 숨는 걸 보면 불쌍하기도 하고 그렇다. 그래도 나만 보면 열심히 좋아해 주는 건 고맙다. 음.

012
우리집에서 밥도 먹고 잠도 자고 뒹굴기도 하지만 도무지 경계심을 늦추지 않는 고양이 두마리. 하얀 색이 좀 섞인 큰 녀석이 곤, 전부 노란 작은 녀석이 양. 언젠가부터 우리집 마당에 들어와서 밥도 먹고 가끔 쥐도 잡아다 놓고 하는데, 도무지 만져볼 수가 없다. 적당히 접근만 하면 도망가는지라... 그나마 양이 쪽은 밥 먹을 때는 만져볼 수 있긴 하지만 터치와 동시에 도망가는 것이....

012345
지난달에 들어온 깜이. 깜돌-깐돌-반달곰-곰이 등, 부를때마다 이름이 달라지지만 나는 깜이라고 부르고 있다. 아무나 사람만 보면 놀자고 달려들고 하염없이 핥고 깨물고 때리고(..)한다. 덕분에 굉장히 귀여우면서도 본의 아니게 걷어차거나 꼬리-발을 밟는 경우도 없지 않다. 뭣보다 구두와 발냄새(...)를 좋아해서 구두 잘못 벗어놓으면 봉변당하는 수도 있다. 이녀석까지 개만 4마리지만, 다들 연식이 있는데 꼬맹이가 하나 추가된게 방정맞기까지 해서 왔다갔다 가지고 노는 재미가 있다.

이 외에 대문앞에 묶어놓은 도베르만 센과 안방 옆마당에 묶어놓은 흰 발바리 샤샤가 있지만 이 녀석들은 사진찍기가 곤란하여 패스. 다음주 쯤 앵두가 익을 때 놀러오시면 깜이를 가지고 놀 수 있으실지도 모른다. ...내가 집에 있어야 겠지만서도.

Comment +16

  • 해돌 2007.05.27 23:06

    저~슬픈눈에 진구...너무 미안하다 개껌이라도 좀 사들고 가서 주고 싶다~
    개집 밖으로 나온거 첨 보네........컥

    • 정말 슬픈 표정을 잘 짓는 우리 진구입죠... 묶여만 있는 개들 보면 참 기분이 뭐할 때가 있어요. 보통은 거의 밖에 나와 있답니다.

  • 우진 2007.05.28 00:39

    진구보면 가끔씩 안쓰럽기도 한데 총만들고가면 나오질 않으니....
    근데 왜 담배피러 나가기만 하면 그렇게 짖어대는겨 담배냄새가
    그리 싫은거냐.......

    • 너한테서 나쁜놈의 오오라가 풍겨나오는 걸 느끼는겨. 담배 냄새가 싫어서 그럴 수도 있겠네.

  • eihabu 2007.05.28 12:29

    형은 동물 별로 안 좋아하지 않나?
    난 요즘들어 개는 별로고...토끼한마리 집에서 키우고 있다...
    이것저것 물어뜯어서 골치긴 한데...외로움 안 타고, 적당히 튕기는 맛도 있고 해서...
    독신생활에 벗이 되고 있어...

    • 토끼라.... 토끼라면 대학시절 친구가 키우던 걸 본 적이 있어서 그런지 싸가지 없다는 생각이 먼저 드는데.. 이쁘게 잘 키워보그라. 그나저나 부산 언제 간다냐...

  • 키란 2007.05.28 13:04

    총소리때문에 집에 들어가서 안나오는 진구가 왠지 귀엽네요ㅎ
    우리 학교에 서식하는(..) 고양이가 있는데 생김새가 곤이랑 닮았어요.
    아 귀여워라ㅠ

    • 사진에 찍힌 네마리 중에 특히 진구가 저를 좋아해 줘서 참 고마우면서 미안하고 그렇지요. 실제로 총 때문에 집 안에 있는 걸 보면 미안해지도록 불쌍해 보인답니다요...

      실제로 보면 곤이보다는 양이가 더 귀엽습니다만... 사람을 무서워하는게 문제라지요...

  • kyung 2007.05.30 11:24

    ..양이 너무 귀여워요. 반달곰 강아지도 귀엽네요.

    • 양이의 사람 무서워하면서도 손길을 피할까 말까 망설이는 눈빛이 압권이죠.(....) 어쨌거나 지금 저희 집에선 깜이가 대세긴 하지만요.

  • 미령 2007.05.30 14:22

    저는 진돗개 너무 좋아해요. 멋지고 똑똑하구요.
    깜이도 귀엽네요~!!!!
    저는 선호견종이 딱히 있는건 아닌데. 귀엽고 똑똑한 애들이 좋아요.(믹스견들이 그렇죠.)
    정말 많은 애들과 생활하고 계시네요. 애들한테는 정말 좋은 환경인것 같아요.
    사진 잘 봤습니다~ ^^

    • 영리한 녀석들한테 더 끌리는 건 사실이지요.

      사진에는 없지만 저~~뒤에 있는 포스트에 있(던가?)는 센 같은 경우는 도베르만핀셰르라는 멋진 녀석이지만 택배 아저씨의 새우깡 한방에 꼬리를 말아버린 전적이 있지요. 총이 아니라 탄창 혹은 옵션 기기만 봐도 긴장하는 진구를 보면 미안하면서도 흡족하답니다.

  • 아핫, 정말 작은 동물농장이네요. ^^
    저는 애완견보다 저런 토종 개가 너무 좋아요. ㅠ_ㅠ 다음에 다른 개들 사진도...ㅠ_ㅠ
    마르고 민첩해 보이는 진구도 귀엽고 아앗 깜이 너무 귀엽네요. ㅠㅠㅠㅠㅠ
    반달곰 같아요. 아앙 더러워진 게 귀여워요......... 막 이리저리 돌아다닐 것 같아요.

    • 깜이 녀석 엄청 돌아다닌답니다. 그래도 하는 짓이 밉지 않아서 계속 이쁨 받고 있지요. ...신발을 좀 물어뜯어놔서 얻어맞기는 하지만 말이죠.. 다른 녀석들은 위치가 위치인지라 사진 찍기가 조금 그렇답니다요...

  • 주사위 2007.06.11 19:30

    어제 느그집에 UCP받으러 차에서 내려서 느그 집안으로 가며 센의 짖는 소리를 듣는데 난데없이 어떤 까만놈이 막 다가오면서 때리(?)는 터치 비슷하게 친한 척하는데 난 어두워서 약간 당황하는 사이에 밟아버렸다..;;;; 뉴페이스깜이였나보군...밝은데서 찍은 사진보니 꽤나 예쁘군...밝을때가면 놀아줘야 겠는데~

    • USP.... 그 강렬한 터치가 깜이의 애정표현이라지요. 밟히는 것 또한 깜이의 방정이니 너무 신경쓰지 마시구랴. 깜이 녀석은 한 번 놀아주면 지칠때까지 놀아줘야 하니 주의하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