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 색선희준 블로그

2023년 첫 앙상블은 EX42라는 무시무시한 넘버링을 자랑하는 퀸만사. 정규 라인업을 아득히 뛰어넘은 한정판 번호를 달고 발매되었는데, 실제로는 2022년 12월 말에 일본에서 발송되었지만 내가 손에 쥔 건 1월 초순이 끝날 무렵... 연말연시라는게 다 그렇지 뭐.

언제나의 혼웹박스
네오지온이 정신이 녹아있는 것 같은 박스 윗면
심플하게 포스 있어 보이는 박스아트
박스 뒷면. 색감이 좀...
역시나 꽉 찬 내용물들
부품이 무척 많아 보이지만 실제로는 의외로...

기동전사 ZZ건담에 등장해서 어마어마한 포스를 보여줬지만 의외로 싱거운 결말을 맞이했던 거대 MS인 퀸만사는, 짧지만 강렬한 포스 덕분에 나름 입체물이 나오기는 했었다. 너무 작았던 GG 라던가, 사이즈를 가늠할 수 없는 풀컬러스테이지, 1/400 으로 살짝 아쉬웠던 건담 컬렉션, 지금은 위상이 전혀 달라진 친척이자 가샤퐁의 본가 가샤퐁전사 포르테, 등장 당시엔 가격에 놀랐던 어썰트 킹덤 등이 있었는데, 지금이 앙상블 퀸만사를 생각해보면 어썰트 킹덤도 나쁘지 않았던 가격이었나 싶기도.

퀸만사 정면
살짝 옆에서
등짝

개인적으로 프라모델같은 입체물들은 다리를 먼저 만들고 차곡차곡 쌓아올리는 걸 좋아하는데, 이 앙상블 퀸만사는 뭔가 볼륨이 상당하다는 느낌을 받으면서 만들게 되었다. 어깨의 바인더와 연결되는 케이블의 과감한 생략이라던가, 앙상블이기에 데포르메되거나 바뀐 디테일들이 있긴 하지만, 완성하는 것만으로 그럴듯한 색감과 조형을 느낄 수 있다는 점은 정말 괜찮은 것 같다.

옆에서 본 모습
등짐과 리어스커트의 가동은 저정도
가동범위가 상당히 좋다
프로포션도 좋아서 포징하는 맛이 있다
스탠드와 판넬 사출 이펙트를 활용해 보았다
판넬8개를 동시에 사출하는 모습을 연출할 수 있다
앙상블 특유의 구멍에 판넬 사출 파츠를 꽂을 수 있다.
얼굴도 뭔가 잘생긴 느낌
EX37 풀아머 더블제타와 함께
제타도 가져와야하는데..

모빌슈트 앙상블이라는 시리즈의 한정판은 일반적인 라인업에서는 구경하기 힘든 거대한 기체들을 내는 것이 가장 큰 미덕인데, ZZ건담에서 상당한 임팩트를 보여줬던 퀸만사라는 기체를 아주 느낌좋게 만들어 냈다는 생각이 든다. 사진으로는 잘 드러나지 않지만 발가락 관절이나 다리 하박의 장갑이 가동하는 점이라던가, 크지만 무게감이 덜 느껴지는 바인더와 튼튼한 관절 등, 좋은 점수를 주기에 아깝지 않은 제품으로 완성되었다고 본다. 여기까지는 참 좋은데.. 이 뒤에 나올 한정판들이... 그 앙상블들이.. 음...

Comment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