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케로로 빵 3개

식도락2006. 8. 19. 12:38

오랫만에 돌아온 케로로빵 이야기. 언제나 협찬해 주시는 Yuirin 형님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01

먹은지 좀 된, 기로로의 초코크림빵. 타이틀 그대로 약간 밋밋한 초코크림이 들어있는 빵. 큰 기대를 하지 않는 쪽이 좋을거라고 생각한다. 기로로의 코스츔은 언젠가 나왔던 전대물의 패러디였는지 레이싱의 패러디인지 기억이 가물가물....

차분한 도로로는 좋지만, 변신 술법과는 관계없잖아?

이번에는 동생 antidust의 페르소나, 도로로의 모카마블샌드. 연한 커피맛과 부드러운 빵이 먹을만한 느낌이었다. 하지만, 변신술법과 차를 마시는게 대체 무슨 관계란 말인가?

바뀐 태그가 그려져 있지만 속은 기존의 태그..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 인공적인 파인애플향이 가득한 슈크림이 빵안에 도넛 모양으로 소량 들어있는, 퍽퍽한 빵. 쿠루루도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빵까지 맛이 없다니...

사실 케로로빵은 거의 내가 사먹은 적은 별로 없다. 협찬으로 제공해 주시는 선배 덕분에 출출한 오후를 달래주는 옵션이 되거나, 가끔 늦잠잔 아침의 식사가 되어주는 정도. 유통기한을 보면 알겠지만 다들 좀 시간이 지난 빵들이지만, 기로로빵을 먹었을 때쯤 파란블로그의 개악이 시작되는 바람에 올리지 못했던 것을 오늘 올려본다. 아침 5시 반에 눈을 뜨고 잠을 못자니 아주 짜증이 밀려온다. 날은 또 날대로 덥고... 이렇게 되면 저녁때 신촌이나 나갈 수밖에 없지 않은가!! 근데 꽤 여러가지를 한 것 같은데 이제 점심때로군. 빵 먹고 싶어지기 전에 라면이나 끓여볼까나...

Comment +12

  • 그런데 저런 빵에 진한 초코크림이 들어있다면 뭔가 이상할 것 같아요. 목 마를 것 같...;
    촉촉하고 진한 초코케익이 먹고 싶군요. +_+
    쿠루루도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빵까지 맛이 없다니...라니... 으하하;

    • 노!노!노! 쪼꼬는 진해야 합니다. 그래야 먹는 사람도 신이 나는 법이지요. 쿠루루는... 케로로 소대에서 그다지라는 거지 싫어하는 것은 아니랍니다..

  • 아 갑자기 모카빵 먹고 싶어졌다. 힝. ㅠ.ㅠ

  • kyung 2006.08.20 05:33

    ..아..역시 도로로..>.<

    • 도로로에 관심있으시군요. 그러고보니 어제 맡쨩이 준 핸드폰 줄이 도로로였던가... 언제 또 뵙나요?

  • 키란 2006.08.20 09:02

    배고파지네요.......(..)
    맞아요 역시 쪼꼬는 진해야 제맛입니다! *-_-*
    태그에 있는 똘망똘망한 타마마가 귀여워요;ㅅ;

    • 키란님이 쪼꼬를 아시는군요!! 반갑습니다, 반갑습니다. 개인적으론 타마마는 우뉴~~~!! 하는 질투모드가 최고인 것 같아요.

  • Teres 2006.08.21 13:00

    복면을 쓰고 차를 마시고 있다는 것 자체가 놀라운 도로로구만!

    • 그건 그래. 그러고보니 SD 무사 마크로스 프라에 들어있던 만화에서 비슷한 내용이 있었지. 민메이 히메가 무사 마크로스는 차를 어디로 마시는지 빤히 쳐다보는 내용의 4컷만화가.

  • 그럼 저 혼자 낚인거? 쿨럭;;;

최초 발견은 ♪ Harare에서, 비오네님, 리스키, 페란테님의 블로그에서 삘 꽂혀서 합니다.

- 우선 MP3/아이팟/플레이어를 무작위/랜덤재생에 맞춰놓으세요.
- 이 질문들의 해답으로 노래 제목을 쓰세요.
- 다른 질문으로 넘어갈 때마다 '다음파일'을 누르세요 (곰오디오 기준)

- 회사에 저장된 1692곡으로 가보겠습니다!!(기분 좋으면 집에 저장된 곡으로 다시 갈 수도..)

음.. 생각보다 별로 재미없게 된 것 같습니다만, 하는 동안은 상당히 재미있었습니다. 이건 회사 하드 버전이고, 나중에 심심해지면 집 하드 버전으로 다시 찾아뵙겠습니다. 지금까지, shikishen이었습니다~

'펌질 혹은 바톤'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펌] 나쁜놈 테스트  (36) 2006.09.01
[바톤] 팬터스틱 문답이라네요.  (12) 2006.08.28
[바톤] 이웃문답  (6) 2006.08.20
[펌] 랜덤 음악 바톤  (30) 2006.08.18
[펌] 이름으로 사고 해석  (16) 2006.08.17
[바톤] 잠자리 문답  (8) 2006.08.10

Comment +30

  • SMoo 2006.08.18 14:00

    13번 잼프의 울트라소울 잼나겠네. 그거 좀 보내줘. 캬캬캬

  • yuirin 2006.08.18 16:11

    아이가 생길까요? 종로에서. 아이가 생길까요? 종로에서. 아이가 생길까요? 종로에서.

  • 푸하하하하 종로에서 아이가 생기는군요.
    종로에서... 종로에서... 이제 종로의 왕자님 하십시오. 근데 종로에서 으음...
    꿈 꿀 때를 지났다 하여도...라는 건 멋지네요.
    그런데 비즈 노래가 하나(?)밖에 없어요?!!?!!!?!?!!!??!?!??!?!??!

    • 아니.. 중간에 울트라 소울도.. 그니까는 2곡.. 윈앰프가 B'z를 별로 안 좋아하나봐요... 그런데 왜 시내님도 종로에 민감하신겁니까아아아아아!!

  • 이럴 수가!!! 패스워드를 입력 안 해도 리플이 등록된다니...ㅠ_ㅠ
    이제 위의 리플은 제 리플이 아니게 되어버렸어요 엉엉엉.

    • 어... 음.. 혹시 수정이나 삭제가 필요하시면 말씀하세요... 그런 기능이 있는 줄은 미처 몰랐네요.

  • 아니, 그러고보니. 오른쪽 위에 있는 사진은~+_+)/

    • 오옷~ 초콜릿님 컴백이시로군요!! 한국의 공기는 어떠신지.. 저 사진은 얼마전에 자연농원에 놀러갔던 아침의 사진입니다. 선글래스 다리에 뭔가 반사된 것이 맘에 들어요~

  • 한국의 공기!! 너무 시원합니다. 꺄아악~!!! >_< 일본은 너무 더워요. 한국에 와서야 '가을'이란 단어를 들었는데 그저 신기할 따름입니다;; 자연농원 재밌었겠다~ㅠ.ㅠ

    • 사실 어제부터 조금 기온이 내려간 감이 있지요. 그제까지는 그야말로 작렬하는 태양이었는데 말이죠.. 자연농원은... 재미있었습니다. 나중에 선선해지면 다시 한번 가볼까 싶어요. 그게 언제일지는 모르겠지만요.

  • 음.. 완전소중비포유.. ;; 종로에서는 대체 뭔지... 종로에 있는 모 산부인과를 눈여겨 봐두셔야 될까요..
    저 사진 맘에 드셔서 다행입니다. 제 카메라 성능이 조잡해서 뭔가 반사됐는데, 머리에 빛의 깃털을 꽂은 듯해서 오히려 멋있어요! +_+O
    그나저나 어제 전송받은 나머지 사진들 완전 안습이군요. 제 사진을 보다보니 중간에 웬 오크가 한마리... OTL

    • 오크라니... 오크중에 동안모자중략미소년 오크도 있답니까요? 그나저나.. 종로에서가 아무래도 대박을 친 것 같습니다.. 어흑.

      아, 메인 사진의 우연효과는 대단히 감사드리는 바입니다. 우힛.

  • 키란 2006.08.18 20:33

    러브 액츄얼리 너무 좋아요;ㅅ; 크리스마스날 커플들에게 치이지 않으려고 아침일찍 조금 졸면서 봤던 기억이 새록새록...
    치비마루코쨩노래도 있군요ㅎㅎㅎ 21번에서 폭소;했어요(..)

    • 러브액츄얼리, 정말 재밌게 봤지요. 완전판을 못봐서 18금 에피소드는 못봤지만, 언젠가 꼭 보고 싶어요. 찌비마루코 노래도 좋기는 하지만.. 역시 종로의 압박... 어흑.

  • 2006.08.18 20:34

    종로에 좋은 러브호텔이 많지 말입니다... 득남 득녀 기원

    • 종로에 러브호텔 가봤냐? 그리고 아기가 생기는거랑 종로 러브호텔이 왜!!! 득남득녀는 또 뭐야!! 엉엉...

  • 득남득녀!!!(폭소) 다들 즐겁게 하시는 것같아 다행입니다. 저 혼자 죽지 않게되었...(쿨럭)

    • 하는 동안에는 상당히 재밌었는데... 결국 종로로 집중되는 이 분위기에 압도 당하는 중이라지요. 다음번 라야 번개는 종로에서 할까 생각중입니다. (누구맘대로?)

  • 2006.08.19 19:24

    그렇군요. 종로군요!!!!! (...............)

    • 오늘 왜 안나오셨어욧!!! 종로는 또 무슨 종로란 말입니까아아아아!!

    • 2006.08.20 00:36

      그, 그것이.....
      집에 와보니까 4시라 번개까지 시간이 많이 남아 있길래 '잠깐' 눈을 붙였는데요.. 일어나 보니 7시가 넘어 있었다는 아름다운 이야기랍니다. ㅠㅠ;;; 흑흑

    • ...라야에 잠꾸러기가 점점 늘어가는 이 아름다운 현실... 늦게라도 오시지 그러셨어요.. 개학하셨으니 또 한동안 뵙기 어렵겠네요.. 우웅...

  • kyung 2006.08.20 05:34

    ..아하..러브호텔..

  • 해돌 2006.08.20 22:17

    춤은 느린노래에 맞춰서.....언제 칠갑산에 맞춰 같이 토끼춤이라도~
    (글구보니 빤따지 포에~같이 하자 해놓고......그뒤 노래방 같이 간적이 없어서리)

  • 미~짱 2006.09.03 16:07

    한창 정신없이 바쁠때 전개가 되었던거라. 저도 해보고 싶어서 비오네님 포스트에 트랙백 걸다가 봤습니다.
    종로의 사연....의 다른분들의 정감어린 덧글에 넘어갔습니다.으하하하...
    그런데...미스췰의 [OVER]... 들을때마다 곡은 좋지만 화자가 되게 치사하네!!!! 했는데.....;ㅁ;

    • 미~짱님도 종로에서... 어흑.. 잊혀져 가던 기억이 다시 각인 되어 버리는군요.. 으흑..

페란테님 블로그에서 트랙백.
종종 보이는, 일본쪽 웹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서비스의 응용으로 보인다. 언젠가 '잊는다'쪽에서도 비슷한 형식의 무언가를 했던 기억이 나는데, 역시 비슷한 진행으로. 그때와 다른점이라면 접기 태그를 활용할 수 있다는 것!!
아참, 해보고 싶은 분들은 아래를 클릭해 주시길. 참고로, 이웃의 준화라는 것은 소문을 말하는 듯. (주위의 미확인 평가 정도일까?)
그림들은 클릭하면 거대화합니다.
아래 - 번역 사이트로





'펌질 혹은 바톤'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펌] 나쁜놈 테스트  (36) 2006.09.01
[바톤] 팬터스틱 문답이라네요.  (12) 2006.08.28
[바톤] 이웃문답  (6) 2006.08.20
[펌] 랜덤 음악 바톤  (30) 2006.08.18
[펌] 이름으로 사고 해석  (16) 2006.08.17
[바톤] 잠자리 문답  (8) 2006.08.10

Comment +16

  • 해보셨군요. 소악마의 욕구에다... 교활한 사기꾼이라니... ㅡ_ㅡ;;
    사실 저도 페란테님 블로그에서 보고 본명을 넣어봤는데... 한글로 넣어도 그렇고 한문으로 넣어도 그렇고... 충격적인 결과가 나와서 도저히 공개할 수 없습니다. ;ㅁ;

    • 어.. 충격적인 결과는 공개하지 않는 편이 나았으려나요? 이런... 씁, 기왕지사 공개한 것, 어쩔 수 없죠.

  • 으하하하 소악마의 욕구! 멋지십니다 ㅠㅠ; 저는 본명 한자로 해보았는데 결과가 너무 뿜겨서 더이상은 손대지 못하겠더군요...... 비오네님은 정말 무슨 결과였을까 궁금하네요+_+

    • ...정말 몰라서 묻는 건데 소악마의 욕구라는게 특별한 의미가 있는 건가요....??? 저 역시 비오넨님의 결과와 페란테님의 한자 결과가 문득 궁금해 지는 밤입니다요...

  • 키란 2006.08.18 08:25

    왠지 기쁨을 느낄때 나온 결과가 재밌는 것 같아요ㅎㅎ
    보고싶은 텔레비전을 녹화하는걸 잊었는데 야구의 연장으로 다행히 시작되지 않은..;
    소소한 데에서 느끼는 기쁨..
    시키센님은 사기꾼이셨군요. ~(-_-)~ ;

    • 사소한데에서 만족과 행복을 느끼는 것은 대략 맞는 것 같지만... 사기꾼은 아니에요...

      ...한때 카드값줘 사쿠라의 야마자키 군이라는 소리는 듣긴 했지만서두... 어흑..

  • 일생 소중히 하는 게 자손이시니 이제 종로에서 아이를...(퍽퍽퍼펑퍼퍼퍽)
    콜레스테롤의 변화가 흥미롭군요. 야마자키군입니까. ㅠ_ㅠ;;;
    해보려고 하니 현재 사용자가 많아 과부하...-_-;

  • 크르릉~ 내 이름 왜 이래. ㅠ.ㅠ

  • kyung 2006.08.18 22:57

    ..전 한글이름으로 했을때 잠재적으로 강하게 가지고 있는 소망이 SM으로 나왔어요.-_-;
    괴짜도는 92..-_-;;;

    • SM.... 완소슈주에 꽂히신 거군요. ..농담입니다. 괴짜도 92라는 것은 혹시 최근 블로그에서 언급하신 똘x의 다른 표현인가요?(....농담입니다...)

  • kyung 2006.08.20 05:35

    ..흠. 그런거 같아요..(뭐가!!!..-_-)..-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