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가샤퐁전사 포르테 01은 발표때부터 아주 마음에 들었는데, 그 이유는 역시 무사건담마크투 때문이었다. 요즘 세상에 어울리는 디테일과 체형을 살려, 부카부카 무사열전에 등장했던 천상수인 3형제를 재현해보고 싶은 생각이 들기도 했었는데, 정신차려보니 끄적끄적 뭔가를 하게 되었다...는 이야기.



천상수인 3형제 중 장남 마크투를 먼저 만들어보았다. 원래 무사건담마크투가 이도류인데, 칼집을 양허리에 하나씩 차는 설정이지만 가샤퐁 사이즈에 그걸 구현하기는 좀 어려운 부분이 있어서... 등짐에 여분 폴리캡을 붙여서 간단히 만들어 주었다. 둘째 티탄이 칼을 그렇게 차기도 하고.



 둘째 티탄은 그냥 부분도색으로... 하얀 부분을 모두 검게 칠해주고, 얼굴의 흰 부분만 건담마커 티탄즈 컬러로 칠해주었다. 아이디어는 대략 http://sksn.tistory.com/153 를 참고해서.... 어깨 장갑과 뒷스커트에는 샤피 마커 은색을 살짝 칠해주는 정도로. 색이 바뀐것만으로도 꽤 만족스러운 느낌. 오른손에 편손을 적용하고, 칼은 왼손에만. 사실 좀 독특한 무장을 하나 만들어주면 어떨까 싶기도 한데 창의력과 실행력이라는건 나와는 거리가 멀어서 이정도로만. 


에우고셋째 에우고이자 2대 마크투는 그냥 순정 그대로.


천상수인 3형제천상수인 3형제


 원래 형제라는 설정을 좋아하는데다, 무사열전에 처음 이 3형제가 등장했을 때 무척이나 맘에 들어했던 기억이 나서 포르테 01 라인업을 보자마자 꼭 만들어봐야겠다고 생각했었다. 구매를 완료하고 마침 휴일이 있어서, 남는 시간에 끄적끄적대다보니 나름 만족스러운 결과물을 맞이했다..고 생각한다. 하나 더 구해서 풍림화산 사천왕버전 밀림의 마크투를 만들어보고 싶긴 하지만.. 그건 아무래도 능력밖...이지 않을까.



댓글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