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kishen의 기억 제4막

건프라는 아니지만 구암뿌루와 카테고리에 일단 올려보는, 요번 일본여행 전리품 중 하나. 15년도 더 전에, 일본에서 발매되었던 한장에 20엔짜리 카드다스의 복각 시리즈 중 나이트건담 이야기 시리즈를 다룬 박스세트 되겠다. 국내에는 한 장에 100원짜리 드래곤볼 카드로 유명하고, 해적판 무사건담 카드더스, 정체를 알 수 없는 용호의 권, 스트리트 파이터(요건 나중에 정식판이 나왔다), 아랑전설, 고지라 등의 카드 등으로 기억하는 분들도 많을 것 같다. 92~93년 당시 카드 붐이 일었던 시절 일본에서 어떻게 굴러들어온 정품 카드다스들은 장당 몇천원씩 거래되기도 했던 기억이 새로운데, 이번에 입수한 크라운나이트-킹건담2세-나이트건담이야기3 시리즈는 카드로 본 적은 없지만 패밀리판 게임으로 오랫동안 즐겼기에 더욱 반가운.. 그런 시리즈 되겠다.

케이스 이미지

주인공 크라운 나이트의 투구를 이미지한 케이스.

윗뚜껑

윗뚜껑 안쪽에는 들어있는 2가지 시리즈의 카드리스트가 있다.

프리즘카드 세트

복각판세트만의 특별카드를 포하한 프리즘카드 세트

 vol.3 라는 타이틀에서 짐작할 수 있겠지만, 초대 나이트건담 이야기(나이트건담 VS 사탄건담/전설의 거인)를 다룬 vol.1과 나이트건담 이야기2(기마대Z, 포격대ZZ, 법술대 뉴)를 다룬 vol.2가 이미 발매되어 있는 상황이고, 나이트건담이 아닌 오리지널 SD건담 카드더스도 vol.1, vol.2, vol.3가 이미 발매되어있다. 8월 말에 빛의 군대 G암즈를 다룬 SD건담편 vol.4와 크라운나이트 완결편-원탁의 기사편 vol.4가 동시 발매될 예정인데 구하고 싶은 마음이 24시간 데꿀멍을 시키는 중...

 사진을 다 찍고 앨범에 카드를 정리하면서, 15년전 중딩시절 드래곤볼 카드를 모으고 앨범에 정리하면서 느꼈던 즐거움이 되살아나 즐거웠더랬다. 문제는 이미 프리미엄이 2배 이상 붙어버린 vol.1,2와 다음주 발매인 4를 구하고 싶어졌다는 건데.. .으음... 패밀리용 나이트건담이야기3나 구해볼까나...

 모든 사진은 클릭하면 거대화한다. 뫼비우~~스!!
[수정]카테고리를 죨리매니아로.

Comment +6

  • 해돌 2008.08.20 18:29 신고

    지금 구하고 싶은게 단지 이거뿐이 아닐텐데.......~
    이미 구매노트에 빼곡히 적어논 깨알같은 리스트들은 므흣~

    모든 사진을 클릭하면 거대화 되지만 3초안에 안보면 다시 작아지는건가??
    (뭐야 몰라 뫼비우~스!!! 라니 난 덕후아님........ㅇ)

  • Min 2008.08.24 14:20 신고

    나이트건담이라하면... 저는 프라모델을 사랑했었죠. 그 사랑이 지나쳐서 뭔말인지도 모르는 패밀리용 RPG구해서 하다가 막혀서 팩바꿔버렸죠;; (게임월드 공략집은 나중에 보게되었네요..... 쳇)

    • shikishen 2008.08.24 20:34 신고

      저도 건프라를 좋아하는 탓에, 예전 아카데미제 기사칸담-사탄칸담도 아직 가지고 있고 얼머잔에 재판된 반다이제 나이트건담 시리즈도 질러 두었답니다. 나이트건담 이야기 RPG에 막혀서 좌절한 사람들이 의외로 많네요...

  • 오~ 이런것도 있군요^^;
    전 어제 MG 턴에이 풀도색 마치고
    바로 이어서 MG 옥담 가조하고 잤다죠ㅎㅎ 잘보고 갑니다~!

    • shikishen 2008.08.24 20:35 신고

      오오 건프라도 하시는군요. 제 턴에이는 먹선만 넣고 스탠드에 올려져서 6개월 넘게 한 포즈로만 있네요. 방문 감사합니다~